본문 바로가기

2014 헬스IT 융합전시회 부산시 벡스코에서 개최

기사입력 2014-08-04 08:32:5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산업일보]
부산시는 10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ITU 전권회의의 특별행사로 열리는 '2014 헬스IT 융합전시회'를 창조경제의 핵심사업이자 헬스케어 신시장 창출전략을 위한 전문전시회로 개최해 전권회의 기간 중 193개국 3천여 방문VIP를 대상으로 한국의 헬스 IT를 적극 홍보하고, 부산의 ICT 융합기술을 세계적으로 알리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우수한 IT 기술, 서비스를 기반으로 ICT 융합산업인 헬스 IT 해외시장 진출을 꾀하고, 부산이 비즈니스, 정책, 연구, 기술이 함께하는 아시아 헬스 IT 트렌드 리더로 부상하는데 초점을 맞춰 추진한다.

한편 개최를 앞두고 헬스 IT 관련 부산지역 각 분야의 전문가를 자문단으로 초빙, 성공적 개최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2014 헬스IT 융합전시회 부산지역 자문단회의'를 7월 23일 오후 2시 벡스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2006년 ITU텔레콤 아시아의 성공적인 개최이후 부산의 유비쿼터스도시협회를 이끌어온 구정회 회장(은성의료재단)을 비롯한 양산부산대학교 초대 의료정보시스템센터장으로 차별화된 종합의료정보화시스템 구축에 힘써온 노환중 교수(차기 대한이비인후과학회장) 등 헬스IT 관련 부산지역 각 분야의 전문가 20여 명이 참석해 국내 최초 헬스IT융합전시회의 성공적 개최에 대한 방향성과 자문을 제시하게 된다.

'2014 헬스IT 융합전시회'는 한국의 우수한 ICT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헬스케어제품과 기술을 전시함으로서 고령화 사회를 대비하는 한편 단일분야 세계최대 시장으로 연평균 7.2% 고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는 글로벌 헬스케어시장에 대한 수출중심 전시회로 개최된다.

헬스IT의 세계적 시장동향과 진출을 위해 각국의 유력바이어들을 초빙하는 GBMF(글로벌바이오메디컬포럼)를 동시개최, 글로벌 빅바이어들과 수출상담회, 병원발주처설명회 등을 뱔표할 예정이며, 의료정보학회 한중일 학술대회, 대한의무기록협회 학술대회, 미국의료정보산업협회인 HIMSS(Healthcare Information & Management System Society) Analytics의 존 호이트 부회장이 참석하는 '병원정보시스템 국제동향세미나', 미국 텔레메디슨 협회 관련 인사들이 함께 하는 '텔레메디슨 미국진출 전략세미나', ITU eHealth Workshop, 정부정책세미나, 바이오생명공학연구소의 바이오 신기술발표회 등 의료정보관련 국내외 전문가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들이 동시에 개최돼 우리나라 헬스IT 수출진흥 및 발전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헬스IT융합전시회는 의료와 IT가 접목된 제품을 적극 활용한 우리나라 수출중심병원의 종합적 서비스의 완성도를 보여주는 시뮬레이션관 중심의 전시라는 것이 가장 큰 특징으로 들 수 있다.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에 병원정보시스템 수출계약을 이루어낸 분당서울대병원과 SK텔레콤 등 주요 수출중심 병원들과 부산의 부산대학교병원, 동아대학교 병원이 각각 특화된 서비스를 시뮬레이션관으로 전시, 병원정보화를 통한 의료서비스 개선과 병원 운영 효율성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이를 통해 인력교육 및 수출을 통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2014 헬스IT 융합전시회'는 지난 6월 ITU전권회의 기간 중 개최되는 특별행사들에 대한 부산시민의 관심도 조사에서 가장 주목을 받은 행사로 손꼽힌 바 있다"면서, "부산은 전국에서 고령화가 가장 빠른 도시로 헬스 IT의 중요성은 그 어느 도시보다 높으며 2014 부산 ITU 전권회의 특별행사로 개최되는 만큼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