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진로봇, 글로벌 시장에서 약진…상반기 흑자 기록
김원정 기자|sanup20@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유진로봇, 글로벌 시장에서 약진…상반기 흑자 기록

“파트너사 추가 확보해 해외 진출에 박차 가할 것”

기사입력 2022-08-16 16:36:4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유진로봇, 글로벌 시장에서 약진…상반기 흑자 기록
고카트(GoCart) (사진=유진로봇)

[산업일보]
유진로봇이 올해 1분기 3년 만에 흑자 전환한 데 이어 반기 실적도 흑자를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르면, 2022년도 개별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은 219억6천만 원, 영업이익은 31억1천만 원, 당기순이익 36억7천만 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에 비해 매출액은 93.7%, 영업이익은 193.1% 각각 성장했다.

유진로봇은 이에 대해 국내 로봇청소기 중저가 시장 선점과 밀레와의 공동 개발 로봇청소기의 해외 수출 증가 추세를 꼽았다. 또한 유럽 및 미주에 수출하고 있는 고카트 신제품과 로봇화 패키지 사업 등 글로벌 시장에서의 선전이 영업이익 호재로 작용했다고 밝혔다.

로봇화 패키지 사업에 대한 본보의 질문에 유진로봇은 서면 답변을 통해 “독자적인 상품으로, 수동장치를 자율주행 모바일 로봇으로 간편하게 변환시켜주는 솔루션”이라고 소개했다.

핵심 사업 분야와 수출에 대한 비중을 묻는 질문에는 “자율주행 솔루션사업을 영위하는 AMS사업부와 스마트자동화시스템(SAS) 사업부사업부, 청소로봇 사업부 등을 주축으로 하고 있다. 최대주주인 밀레(Miele) 그룹과 청소로봇부터 물류로봇까지 로봇사업을 확대하고 있다”라며 본격적인 글로벌 솔루션 제공기업을 지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매출의 60% 이상이 유럽, 북미 등 해외시장을 통해 발생하고 있으며, 올해는 추가적으로 더 많은 파트너를 확보해 해외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조기업 강국이 되는 그날까지, 공장자동화 스마트팩토리에 대한 뉴스를 기획·심층 보도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