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EOUL VR·AR EXPO 2021 하이브리드로 다음달 개최

SEOUL VR·AR EXPO 2021 하이브리드로 다음달 개최

[산업일보]
디지털 뉴딜과 메타버스의 트렌드를 모아놓은 Seoul VR·AR Expo 2021(서울 가상증강현실 박람회)가 6월 16일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산업이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과 로블록스, 제페토 등 ‘메타버스(Metaverse)’를 만나 제2의 도약기를 맞았다. 메타버스란 가공, 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세계를 의미한다.

메타버스는 전 산업, 사회 분야로 확대되며 VR 대중화 시대를 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 플랫폼 서비스에 익숙한 MZ세대가 새로운 소통공간으로 메타버스를 활용하면서 메타버스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최근 건국대는 메타버스 공간에서 대학축제를 열기도 해 이슈가 되기도 했다.

정부도 이런 흐름에 발맞춰 지난 18일 메타버스 생태계 육성을 위해 관련 산업계와 협회 등을 중심으로 ‘메타버스 얼라이언스’를 출범시켰다. 얼라이언스는 메타버스 정책의 근간이 되는 ‘가상융합경제 발전전략’의 일환으로 디지털 뉴딜을 실현하고, 메타버스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민간이 프로젝트 기반으로 주도하고 이를 정부가 뒷받침하는 체계로 결성됐다.

Seoul VR·AR Expo 2021은 메타버스 시장의 주축인 VR, AR, XR 기술 및 핵심 솔루션을 한자리에 모았다. 디지털화를 선도하는 메타버스 핵심기술 보유기업에게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교류의 장을 마련해 국내 가상융합기술 글로벌 진출 기반과 신시장 개척의 기회를 제공한다.

디지털 뉴딜 3가지 핵심 과제 ▲스마트스쿨 ▲언택트테크 ▲디지털트윈으로 구성된 [디지털뉴딜특별전]을 선보인다. ‘스마트스쿨’ 특별전은 교육의 디지털 전환을 주도하고 있는 VR·AR 교육 콘텐츠를 포함한 에듀테크(Edu-tech) 및 솔루션을, ‘언택트테크’ 특별전은 생활 밀접 분야인 업무, 교육 등에 확산된 비대면 솔루션 및 기술을, ‘디지털트윈’ 특별전은 안전한 사회 인프라 건설을 위한 기술 및 솔루션과 제조, 도시/건설, 에너지 등의 분야의 실제 활용사례를 선보인다.

▲맥스트(MAXWORK),▲페네시아(스마트글라스),▲익스트리플(MetaVu-Remote),▲에이트원(VR뉴욕스토리),▲필더세임(몰리센핸드),▲셀빅(판타스케치) 등의 기업이 참여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비즈니스 시장을 창출하는 메타버스와 디지털 뉴딜 관련 제품 및 기술을 만나볼 수 있다.

Seoul VR·AR 컨퍼런스, VR·AR 온라인 수출 상담회, 신작·신제품 발표회, 오픈 세미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Seoul VR·AR 컨퍼런스는 16일부터 17일까지 양일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한다. 국내외 민·관·학계의 전문가들이 메타버스 시대 핵심 기술 트렌드와 산업구조의 혁신을 이끄는 가상융합기술 활용 사례를 발표한다.

코트라와 함께하는 VR·AR 온라인 수출 상담회는 코로나 사태로 해외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기업에게 새로운 수출 활로 개척의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 가상증강현실 박람회는 온라인으로도 진행한다. 참관객은 메쎄이상이 구축한 동영상 기반 B2B 온라인 플랫폼 ‘링크온’에 접속해 전시 참가기업의 신제품 신기술 소개 동영상과 사진, 제품 소개서 등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참가기업은 링크온을 통해 메쎄이상 주최 48개 전시회의 바이어 대상으로 제품 정보가 노출된되고, 기업 제품의 관심 바이어에게 신제품 정보를 전달할 수 있다. 전시 종료 후에는 VR전시관도 운영 예정이다.

관련뉴스

0 / 1000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파트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