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로(FARO), 디지털 트윈 제품군 확장... 홀로빌더(HoloBuilder) 인수

홀로빌더 사진 측량 기반 3D 플랫폼 갖추게 돼

파로(FARO), 디지털 트윈 제품군 확장... 홀로빌더(HoloBuilder) 인수

[산업일보]
3D 측정, 이미징 및 실현 솔루션 기업인 FARO® Technologies, Inc.(이하 파로)가 최근 HoloBuilder, Inc.(이하 홀로빌더) 인수 소식을 발표했다.

홀로빌더 인수로 파로는 빠르게 성장하는 디지털 트윈 시장에 하드웨어 유형에 대한 제약 없이 이미지 캡처 및 등록, 보기를 제공하는 사진 측량 기반 3D 플랫폼을 갖추게 됐다. 초기에 건설 관리에 주력하던 홀로빌더의 기술 플랫폼은 종합 건설업체에 기성 제품의 360° 카메라를 사용해 건설 진척 상황을 캡처하고 가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홀로빌더의 SaaS 플랫폼은 파로의 3D 포인트 클라우드 기반 레이저 스캔에 리얼리티 캡처 사진 문서화 기능과 원격 액세스 기능을 더했다. 이는 기존 에코시스템 내에서 종합 디지털 트윈 솔루션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종합 솔루션으로는 로봇 어셈블리 3D 시뮬레이션, 건설 관리, 설비 운영 및 관리, 사고 사전 계획 등 디지털 트윈 시장을 위한 포괄적인 스캔 및 이미지 관리 기능을 제공한다.

마이클 버거(Michael Burger) 파로 사장 겸 CEO는 ‘디지털화가 AEC와 운영 및 유지보수(O&M) 부문에 가져온 부가가치를 통해 파로는 막대한 시장 기회를 얻었다'며 '홀로빌더의 합류로 진정한 종합 디지털 트윈 솔루션의 실현이 가속화되고, 선순환 매출 증대라는 전략적 목표 달성에 다가설 수 있다'고 했다.

홀로빌더 창업자 겸 사장인 Mostafa Akbari-Hochberg는 '홀로빌더와 파로는 물리적 세상을 디지털화한다는 비전을 실현해 나가며 프로세스 자동화와 워크플로 최적화에 힘쓸 것'이라며 '실시간 360° 사진 캡처 및 협업과 고정밀 레이저 스캔의 강력한 조합을 통해 두 기업은 종합 디지털 트윈 솔루션으로 고객 기반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