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4월28일] 국채수익률↑ 달러화 강세(LME Daily Report)

뉴욕 증시, FOMC 앞두고 혼조세

[4월28일] 국채수익률↑ 달러화 강세(LME Daily Report)

[산업일보]
28일 비철금속 시장은 장 마감 후 있을 FOMC 미팅을 앞두고 강세를 보인 달러화의 영향을 약세를 보이다 장 후반 달러화 강세가 주춤하면서 낙 폭을 만회하며 장을 마감했다.

지속적인 공급 부족 우려가 있는 Tin의 경우 2011년 이후 최고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CNBC는 바이든 정부가 보육과 교육 지원을 위한 1.8조 달러 규모의 신규 부양책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이는 2.3조 규모의 인프라 투자용 부양책이 있은 지 채 한 달도 되지 않은 시점에서 나온 추가 부양책이다.

백악관은 재정 충당은 15년 안에 부유층 증세로 충분이 충당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많은 전문가들은 자본이득세를 최대 39.6%로 인상하는 안도 포함될 것으로 예측했다.

아시아 및 유럽 증시는 FOMC를 앞두고 연준이 별 다른 행동을 취하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에 일제히 상승했다. 시장에서는 바이든 대통령의 첫 의회 연설 및 추가 부양책에 대한 기대감이 어느 정도 작용한 것으로 분석됐다. 다만 미국 증시는 달러화 강세 및 채권 수익률 상승에 영향을 받아 혼조세를 보였다.

29일은 FOMC 및 바이든 대통령 연설 이후 시장의 반응을 주시해야 할 것으로 보이며 미국 고용 지표 역시 연준의 향후 행동에 영향을 줄 수 있어 관심을 가져야 할 것으로 사료된다.

자료 : NH농협선물
본 자료의 내용에 의거해 행해진 일체의 투자행위 결과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이상미 기자 sm021@kidd.co.kr

반갑습니다. 편집부 이상미 기자입니다. 산업 전반에 대한 소소한 얘기와 내용으로 여러분들을 만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