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미 코스닥 상장사 총 매출액 전년대비 14.1%, 영업이익 82.5%↑

㈜피엔티, ㈜톱텍, ㈜원익큐엔씨, 덕우전자㈜, ㈜월덱스, ㈜레몬 등 증가

구미 코스닥 상장사 총 매출액 전년대비 14.1%, 영업이익 82.5%↑

[산업일보]
2020년 4월 현재 한국거래소 코스닥에 상장된 기업수는 1천496개 사다. 본사가 경북에 소재한 기업은 39개사로 전체의 2.6%, 구미는 18개사로 1.2% 비중이다. 구미는 경북의 46.2%를 차지하고 있다.

구미상공회의소가 한국거래소와 전자공시시스템 자료를 바탕으로 본사가 구미에 소재한 18개 코스닥 상장사의 2020년 경영실적을 분석한 결과, 2019년 대비 매출액이 늘어난 상장사는 8개사, 줄어든 상장사는 10개사인 것으로 조사됐다.

전년대비 2020년 매출액 증가 업체는 ㈜피엔티, ㈜톱텍, ㈜원익큐엔씨, 덕우전자㈜, ㈜월덱스, ㈜레몬, 한국컴퓨터㈜, ㈜원바이오젠 등 8개사다. 전년대비 2020년 매출액 감소 업체는 ㈜탑엔지니어링, ㈜새로닉스, ㈜엔피케이, ㈜오리엔트정공, 지에이치신소재㈜, ㈜케이씨에스, ㈜케이에이치바텍, ㈜한송네오텍, ㈜장원테크, ㈜휘닉스소재 등 10개사로 집계됐다.

지난해 구미산단 총 생산액은 전년대비 9.0% 감소, 총 수출액은 전년대비 6.3% 증가한 가운데 구미지역 코스닥 상장사의 2020년 총매출액은 1조 7천252억 원으로 전년 1조 5천117억 원 대비 14.1% 성장했다. 총영업이익은 1천637억 원으로 전년 896억 원 대비 82.7% 증가, 총당기순이익은 318억 원으로 전년 586억 원 대비 45.7% 줄었다.

구미지역 코스닥 상장사의 2020년 매출액영업이익률은 9.5%로 코스닥 상장사 전체평균(6.6%)을 상회했고, 매출액순이익률은 1.8%로 전체평균(2.7%)을 하회해 전체 상장사대비 판매마진 자체는 우수하나, 최종 순이익은 떨어진 것으로 분석했다.

구미지역 18개 코스닥 상장사 중 6개사는 당기순이익 흑자가 지속되고 있고, 3개사는 흑자로 전환, 6개사는 적자로 전환됐으며, 3개 업체는 적자가 지속되고 있다.

이들 18개사 중 매출액 상위 업체는 피엔티(3천563억 원), 톱텍(2천802억 원), 원익큐엔씨(2천368억 원) 순이다. 영업이익 상위업체는 원익큐엔씨(477억 원), 피엔티(465억 원), 월덱스(301억 원)순이며, 당기순이익 상위업체는 원익큐엔씨(436억 원), 월덱스(314억 원), 톱텍(249억 원) 순으로 확인됐다.

구미상의 윤재호 회장은 지난해 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구미지역 상장사 중 반도체 부품, 나노기술 분야, 자동화장비 등 분야의 매출 및 영업이익이 크게 증가했다며, 정부에서는 신성장산업의 시장 규모 확대에 발맞추어 R&D투자지원확대는 물론 법인세율 지방 차등제(지방국가산단 입주업체 법인세 인하) 등을 통해 수도권 기업의 지방투자를 유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미지역 코스닥 상장사의 총자산증가율은 2018년 5.1%, 2019년 21.1%, 2020년 0.7% 전년대비 각각 증가했고, 이중 미래 수익을 위한 기업들의 투자 수준을 알 수 있는 유형자산 증가율은 2018년 1.0%, 2019년 21.0% 전년대비 증가했으나 2020년 0.3%로 하락했다.
김예리 기자 yrkim@kidd.co.kr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