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학문자인식(OCR)과 AI기술의 융합…인식률·속도 높인다!

향후 8년간 연평균 16.7% 성장률 예고

[산업일보]
광학문자인식(OCR : Optical Character Recognition) 기술의 발전은 생활과 비즈니스 환경의 효율을 높이고 있다.

이미 우리 일상속에 많이 사용되고 있지만 ‘OCR’이란 단어는 생소할 수 있다. 이 기술은, 예를 들면 명함을 사진으로 찍어서 텍스화하거나 바코드를 읽는 작업도 OCR 기능 중 일부 기능이다.
광학문자인식(OCR)과 AI기술의 융합…인식률·속도 높인다!

예전에는 정형화된 숫자나 텍스트에 그쳤다면, 최근의 OCR 솔루션은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및 딥러닝, 인공지능(AI) 등의 기술과 결합해 필기체, 이미지, 정형화되지 않은 정보까지도 인식하면서 편리성, 정확성, 보안기능을 더욱 높이는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다.

데이터는 기업의 중요한 자산이기 때문에 사용자가 다양한 유형의 문서 및 이미지에 있는 텍스트 데이터를 편집하거나 액세스 가능한 형식으로 변환 할 수 있는 OCR과 같은 기술의 채택이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최근 그랜드뷰리서치(Grand View Research)에서 발간한 글로벌 광학문자인식 시장보고서에 의하면, 2021년부터 2028년까지 연평균 16.7%의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이 보고서는 중국, 인도와 같은 국가의 급속한 경제 성장, 스마트 폰 채택 증가 및 전자상거래 개발 등의 요인이 아태지역 시장 성장을 가속화 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이 보고서는 ‘RPA, 딥러닝, AI와 결합한 고도화된 OCR 솔루션은 정확성을 높여 오류율을 낮춤으로써 기업의 문서 처리 비용을 줄이고 조직 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며 ‘은행 및 금융 기관에서 OCR의 보급이 증가하면서 B2B 최종 사용자를 위한 OCR 시장 성장이 강화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광학문자인식(OCR)과 AI기술의 융합…인식률·속도 높인다!

시장의 성장과 함께 공급기업들간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다. 특히 앞서 언급한 AI와 같은 최첨단 기술 융합으로 OCR 판독율의 정확도를 높이려는 움직임이 커지고 있다.

ABBYY의 대표적인 AI 기반 OCR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 Software development kit) FineReader 엔진은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종이 문서, 이미지 또는 디스플레이에서 텍스트 정보를 추출하는 응용 프로그램을 만들 수 있다. 이 AI 기반 OCR SDK는 온프레미스 또는 클라우드 기반으로 Windows, Linux, Mac OS 및 임베디드 플랫폼에서 사용할 수 있다.

Anyline은 최근 Anyline 25 출시의 일환으로 40개가 넘는 바코드 기호로 구성된 광범위한 라이브러리를 갖춘 차세대 바코드 스캐너를 발표했다. 이 새로운 개발을 통해 이 회사는 업계 최고의 OCR 솔루션과 동등한 바코드 스캐닝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고 자료를 통해 강조했다.

최근 몇 년 동안 이 회사는 자동차 타이어 식별 번호에서 컨테이너 번호에 이르기까지 이전에는 불가능했던 데이터를 캡처하는 최첨단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Trainer 및 Johannes Kepler University와의 최근 AI 연구 파트너십과 같이 미래의 데이터 캡처 기술을 생성하는 혁신적인 새로운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PDF 솔루션을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제공 업체인 Foxit는 2015년 LuraTech를 인수했으며 2017년에는 CVISION Technologies 인수를 통해 PDF 압축 및 정확한 OCR 인식 기술력을 강화했다.

이후 2019년 이 회사는 PDF Compressor 버전 8을 발표했다. 이 회사는 이 솔루션을 통해 사용자의 문서를 종이에서 디지털 형식으로 효율적이고 쉽게 변환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고 자료를 통해 설명했다. 또한 스캔한 문서에 고급 이미지 압축을 적용해 파일 크기를 줄임으로써 공유 및 전송을 더욱 빠르게 실현했다고 밝혔다.
김원정 기자 sanup20@kidd.co.kr

제조기업 강국이 되는 그날까지, 공장자동화 스마트팩토리에 대한 뉴스를 기획·심층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