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계산업 상반기 … 전년대비 수출 19.5% 증가

하반기 주춤하지만 성장은 지속될 듯

[산업일보]
올해 상반기 기계산업은 생산은 전년 동기대비 11.1% 증가한 131조원, 수출은 19.5% 늘어난 473억 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한국기계산업진흥회(이하 기산진)는 한국공작기계공업협회 등 10개 주요 업종단체의'기계산업동향연구회'를 분석해 이 같이 발표했다.

이번 성과는 환율하락, 원자재 가격 상승, 고유가 등 3중고와 내수경기 둔화라는 악조건 속에서 이룬 것이기에 더 큰 의미가 있다고 기산진은 평가했다.

업종별로는 공작기계, 건설광산기계, 공구, 자동차, 중전기기, 금형, 냉동공조기계, 섬유기계 등은 호조를 보이면서 성장세를 유지했다. 반면, 환율하락 및 원자재 가격 상승, 고유가 등 3중고의 영향을 많이 받는 광학기기, 베어링 등의 실적은 감소했다.

한편, 기산진은 하반기 기계산업이 내수경기의 회복지연과 환율하락 등으로 채산성이 악화 되는 등 상반기 보다는 다소 위축된 양상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기계산업의 생산은 전년 동기대비 9.5% 증가한 136조원, 수출은 전년 동기대비 11.4% 늘어난 481억 달러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요 수출증가 예상 업종은 건설광산기계(30.4%), 금형(20.0%), 공구(16.8%), 중전기기(4.8%) 등이며, 광학기기(△30.0%), 냉동공조기기(△10.0%)등은 감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디어다아라 전은경 기자(miin486@daara.co.kr)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