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래산업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한다…‘2021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개막

ESS EXPO, Green New Deal EXPO와 동시 개최

미래산업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한다…‘2021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개막

[산업일보]
태양광, ESS, 그린뉴딜 산업의 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인 ‘2021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EXPO SOLAR 2021, 이하 태양에너지 엑스포)’가 16일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개막했다.

지난해 국내 태양광 설치용량은 약 4GW이었으며, 향후 태양광 에너지 등 신재생에너지 산업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과 함께 성장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이와 함께 전 세계적인 친환경 기조로 인해 신재생에너지 산업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열린 이번 태양에너지 엑스포는 오는 18일까지 ESS EXPO, Green New Deal EXPO와 동시 개최돼 최신 이슈 및 기술 동향을 공유한다.
미래산업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한다…‘2021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개막

이번 행사를 주관한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 임철원 원장은 개막식에서 “앞으로 펼쳐질 새로운 친환경 저탄소 산업은 미래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자리 잡았으며,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필수 요소가 되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는 신재생에너지 및 저탄소 산업의 미래를 확인해볼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녹색성장위원회 김정욱 민간위원장은 에너지 자립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정부에서 그린뉴딜, 탄소중립 등 큰 계획을 세우고 있지만 각 지방정부에서 함께 에너지 절감 및 재생에너지 활용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전시기간에는 △2021 탄소중립산업포럼 △2021 PV WORLD FORUM △2021 Green New Deal FORUM 등이 진행돼 태양광 산업에 대한 전문적인 이해와 시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될 예정이다.

관련뉴스

0 / 1000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파트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