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나이더 일렉트릭-케이엠파워 ‘월드IT쇼 2021’ 공동 참가

슈나이더 일렉트릭-케이엠파워 ‘월드IT쇼 2021’ 공동 참가

[산업일보]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케이엠파워(KM POWER)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1 월드IT쇼(WIS 2021)’에 참가, ‘엣지 컴퓨팅’ 환경에 최적화된 IT 인프라 제품 제안과 함께, 에너지절감 및 탄소배출 감축 이슈에 맞춘 에너지관리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2021 월드IT쇼(WIS)는 국내 최대 규모 정보통신기술 (ICT) 전시회다. 올해는 ‘뉴노멀 시대를 당신의 것으로! (‘The New Normal, make IT yours!)를 주제로 인공지능(AI), 5G,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 등과 관련한 최첨단 기술과 제품을 소개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케이엠파워는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UPS) 및 데이터센터 기반설비 전문 파트너로서, 동반성장을 위한 상생 파트너십을 유지해왔다.

두 기업은 IoT(사물인터넷) 기술로 대량의 데이터에 대한 실시간 응답과 네트워크 대역폭 한계를 극복하는 엣지 컴퓨팅(Edge Computing)에 기반해 고객 환경에 맞춘 최적의 인프라의 핵심 제품들을 선보인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엣지 컴퓨팅의 효율적 구축을 도와주는 마이크로 데이터센터(Micro Data Center)에도 주목하고 있다. 이는 데이터센터 인프라에 필수적인 전력, 쿨링, 보안, 원격감시, 인프라 관리 등의 사전 조립 및 테스트가 완료된 소형 데이터센터다.

전시장에서는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스트라투스(Stratus)의 전략적 파트너쉽을 기반으로 한 마이크로 데이터센터 역시 시연을 펼친다. 이외에도 중소규모 기업을 위한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UPS)를 만나볼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의 시큐어파워 사업부 권지웅 본부장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고객에게 맞춘 솔루션과 제품을 제공하고, 기업의 지속가능한 비즈니스를 위해 에너지절감 및 탄소 배출 감축이슈도 집중하고 있다” 며, “월드 IT쇼 참가를 통해 기업들에게 비즈니스를 창출 및 향상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뉴스

0 / 1000
김예리 기자 yrkim@kidd.co.kr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파트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