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부, 설 명절 전후 중소기업·소상공인에 39조 원 지원
조해진 기자|jhj@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정부, 설 명절 전후 중소기업·소상공인에 39조 원 지원

한덕수 국무총리, 국정현안관계장관회의서 설 연휴 대비 조치 발표

기사입력 2023-01-20 07:02:5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정부, 설 명절 전후 중소기업·소상공인에 39조 원 지원
설 연휴를 앞둔 1월 19일 서울 광장전통시장 모습

[산업일보]
정부가 설 명절 전후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39조 원 가량의 시중자금을 지원한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19일 서울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5회 국정현안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스마트항만 산업육성 및 설 연휴 안전관리 대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

한 총리는 모두발언을 통해 “주요 설 성수품 공급 규모를 역대 최대로 늘리고, 농축수산물에 대한 다양한 할인을 지원할 것”이라면서, 취약계층 부담을 덜기 위한 전기요금 할인, 에너지 바우처 단가 인상 등의 조치도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명절 전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원활한 경영을 위해 39조 원 가량의 시중자금을 지원할 것”이라며 “체불임금이나 사업계약 대금도 설 이전에 지급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대중교통 증편 및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등 귀성·귀경 시 불편함을 덜고, 연휴 동안 중앙재난 안전상황실을 24시간 가동해 화재특별경계근무와 응급진료 체계를 차질 없이 운영할 방침을 밝혔다.

한 총리는 “각 부처는 소관 분야별로 국민께서 편안하고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내실 수 있도록 각별히 살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부는 각 부처별로 ▲재난안전사고 ▲교통안전 ▲화재 및 시설 안전 ▲다중운집 및 치안 등에 대한 안전관리 조치를 수립, 추진할 계획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산업전시회와 기업의 발전 양상을 꼼꼼히 살피며 현장의 목소리를 듣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