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기전력전시회 2022] 밀어내는 공법으로 케이블 포설 안전하게

잡아당기는 기존 방법에 비해 안전성 및 효율성 향상

기사입력 2022-05-19 17:16: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전기전력전시회 2022] 밀어내는 공법으로 케이블 포설 안전하게

[전기전력전시회 2022] 밀어내는 공법으로 케이블 포설 안전하게


[산업일보]
서울 코엑스(COEX)에서 18일부터 열리고 있는 ‘2022 국제 전기전력전시회(Electric Power Tech Korea)’에 전력, 통신 케이블을 포설하는 장비가 전시됐다.

파워볼(Power Ball)로 밀어내는 공법을 사용하는 이 장비는, 잡아당기며 포설했던 기존의 작업에 비해 케이블의 손상과 작업자의 부상을 줄일 수 있다. 안전성과 효율성을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이 기업 측의 설명이다.

이를 선보인 (주)엘케이 유호기 대리는 “장비를 활용하면 작업 시간이 줄어들 뿐만 아니라 필요한 인력 또한 3분의 1 이상 감축할 수 있다”며 “도로공사 현장이나 발전소에서 많이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