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월11일] 파월 의장, 더 이상 연준 이례적 지원 필요하지 않아(LME Daily Report)

[1월11일] 파월 의장, 더 이상 연준 이례적 지원 필요하지 않아(LME Daily Report)

[산업일보]
11일 비철금속 시장은 아시아 장에서 전일 장 막판 제3자가 운영하는 데이터센터에 정전이 발생하면서 접속 장애가 일어났다.

전산 거래 플랫폼인 SELECT가 중단됐고 개장은 지연됐다. 이후 백업 센터를 통해 런던 시간 오전 6시 경 거래를 재개했다.

런던 장에서 파월 의장의 상원 청문회를 기다리며 조심스러운 움직임을 보이던 투자자들은 파월 의장 발언과 함께, 위험자산 선호현상이 커지며 비철금속 가격을 끌어올렸다.

파월 의장은 경제는 코로나19 문제를 성공적으로 헤쳐나갈 것을 기대한다며 인플레이션은 단기적인 문제라고 재차 의견을 밝혔다. 중요한 점은 공급과 수요가 어긋나 있는 점이며 공급을 증가해도 단기적으로 수요에 맞추기가 어렵기 때문에 금리 인상을 통해 수요를 줄이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준 내부에서는 3월 금리 인상이 힘을 받고 있는 것으로 보이며 올해 최소 3회 이상 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예상했다. 상반기 금리인상으로 인플레이션이 잡히지 않는다면 양적 긴축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에서는 당장 양적 긴축을 시행하지 않는 것에 안도감을 느끼고 있다. 다만, 인플레이션이 일시적인 것인지 의구심이 드는 상황이다. 수요/공급을 맞추기 위해서는 결국 중국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필요한데 바이든 정부가 이러한 선택을 할 것인지가 중요한 요소로 작용할 수 있다.

12일은 미국 물가 지수 발표에 관심을 갖고 가격이 상승세를 유지할 수 있을지 살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자료 : NH농협선물
본 자료의 내용에 의거해 행해진 일체의 투자행위 결과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