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세대 전력전송 기술 ‘초고압 직류송전'

부지면적 5천643평, 향후 경제적 파급효과 1천579억 예상

차세대 전력전송 기술 ‘초고압 직류송전'
'HVDC 국제 공인시험인증 기반구축 사업 착공식’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산업일보]
HVDC는 발전소에서 생산된 대용량의 전력을 고압 직류로 변환해 원거리까지 전송하는 기술이다. 직류 송전은 장거리 전력 공급 과정에서 지중과 가공 모두 교류(AC) 대비 선로 손실이 매우 적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 할 수 있고, 위상과 주파수 등을 고려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국가 또는 이종 계통 간의 전력 전송이 용이하다.

HVDC는 해상풍력 등 신재생에너지가 생산한 전력의 송전에 특화된 기술이기도 하다. 이러한 이유로 정부에서도 제8차, 9차 전력수급 기본계획에 HVDC 전력망 확대를 계획하는 등 2025년까지 11개 사업에 약 17조 규모의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아주 높은 전압을 멀리 보내야 하는 HVDC는 관련 전력기기 설비에 대한 신뢰성과 안전성이 대단히 중요하다. 하지만 그동안 한국에 HVDC 전력기기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전문 시험 인프라가 없다 보니, 국내 업체들이 해외 시험소를 찾아가야만 했고, 이로 인한 경제적 부담, 납기 지연, 핵심 설계기술의 해외 유출 등 많은 문제가 발생했다.

차세대 전력전송 기술인 ‘초고압 직류송전(HVDC, High Voltage Direct Current)’ 시대를 이끌어갈 185억 규모의 초대형 전력기기 시험 인프라가 경남·창원 지역에 구축된다.

전력기기에 대한 국제공인 시험인증 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이하 KERI)은 지난 24일 창원본원에서 ‘HVDC 국제공인 시험인증 기반구축 사업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KERI 명성호 원장을 비롯해 경상남도 박종원 경제부지사, 창원시 허성무 시장, 산업부 신용민 전자전기과장 등 사업을 이끌어 가는 지자체 및 주요 유관기관, 기업체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 이 날 행사는 ▲주요인사 환영사 및 축사 ▲사업 경과보고 ▲착공 세레모니 및 기념촬영 등으로 구성됐다.

산업부와 경남도, 창원시, KERI가 힘을 모아 총 185억 원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 부지면적 5천643평(1만8천622㎡) 및 건축면적 467평(1천540㎡) 규뫃다. 내년 하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KERI는 이번 시험 인프라가 완공되면 국내 전력기기 업체들의 제품 개발을 신속하게 지원해, 기술력을 높이고 수출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연구원이 그동안 수행했던 전력기기 시험인프라 구축 사업 사례를 참고로 하면 기업의 제품 개발기간은 평균 3.9개월 단축될 것으로 보고, 해외 시험비용은 연간 15억 원 절감, 부대비용(운송비, 체재비 등)은 1억 원 절감, 업무효율은 무려 45.3% 증가하는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다.

시험을 받기 위해 매년 국내·외 2천400명 정도의 엔지니어들이 경남·창원을 방문하고, 이에 따른 지역경제 소비 활성화 효과를 연간 10억 원 이상으로 잡고 있다. 향후 총 30년 인프라 운영에 따른 종합적인 효과는 경제적 파급효과 약 1천579억 원, 고용유발 효과 약 1천여 명이다.

KERI 명성호 원장은 “KERI는 지난 반세기 가까운 기간 동안, 세계최고 수준의 설비와 전문인력을 바탕으로, 연구원의 시험성적서가 전 세계 시장에서 통용되게 함으로써 국내 업체들의 해외시장 개척에 크게 기여해 왔다”고 밝히며 “국토 동남권 전력산업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HVDC 시험인프라 구축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예리 기자 yrkim@kidd.co.kr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