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BB, 디리야에서 e모빌리티 밝힌다

ABB FIA 포뮬러E 월드챔피언십 시즌 7, 사우디 아라비아 첫 야간 경주로 시작

ABB, 디리야에서 e모빌리티 밝힌다

[산업일보]
26일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ABB FIA 포뮬러E 월드챔피언십이 시작된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리야드의 역사적인 장소 디리야에서 열리는 첫 경기는 시즌 7 개막전이다. 행사가 안전하게 진행되도록 전기차 경주는 관련 당국 지침에 따라 만들어진 엄격한 코로나 19 프로토콜을 준수한다.

3년 연속 시즌 개막전으로 진행되는 더블헤더는 첫 야간 경주다. 21바퀴 2.5km 거리 코스는 최신 저전력 LED기술을 적용해 일반 조명과 비교해 에너지 소비를 최대 50%까지 절감한다. LED 투광 조명을 포함해 행사에 필요한 모든 전력은 바이오 연료로 공급된다.

커뮤니케이션 및 지속 가능성 총괄하는 그룹 최고 경영진 멤버 테오도르 스웨제마르크 (Theodor Swedjemark)는 ‘ABB는 기술을 보다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핵심 요소로 보고 있다. 또한 ABB FIA 포뮬러E월드챔피언십은 가장 진보된 e모빌리티(e-mobility) 기술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사우디 아라비아로 시리즈 복귀는 경제 다각화와 공공 서비스 부문 발전을 위한 사우디 비전 2030을 지원한다. 2030비전은 ABB 지속가능 전략과 많은 시너지가 있다. ABB 2030 지속가능 전략은 ABB가 저탄소 사회를 활성화하고 자원을 보존하며 사회진보를 촉진해 지속가능한 세계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ABB, 디리야에서 e모빌리티 밝힌다

ABB 사우디아라비아는 리야드에 본사를 두고 여러 제조 공장, 서비스 워크샵 및 영업사무소를 운영 중이다. 글로벌 기술 선도기업이 가진 풍부한 경험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근 발표한 ‘더 라인(The LINE)’ 프로젝트를 포함해 홍해(The Red Sea), 아마알라(Amaala), 키디야(Qiddiya), 네옴(NEOM) 등 신흥 기가 프로젝트 실현을 지원하는데 유용하다.

모하메드알무사 ABB 사우디아라비아 대표는 ‘ABB사우디아라비아는 70년 넘게 현지에서 운영하며 주요 산업 및 인프라 프로젝트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ABB는 로봇, 자동화, 전기화 및 모션 솔루션을 통해 사우디 비전 2030의 일환인 스마트 시티와 다양한 기가 프로젝트에 대한 사우디의 목표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지난해 ABB는 전기차 충전기를 리야드에 공급하며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최초 주거용 충전기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ABB는 아파트 지하설치용, 빌라 전용 등 AC테라충전기 2종을 공급하고 있다.

한편, ABB는 1인승 전기 경주용 자동차 국제레이싱 시리즈인 ABB FIA 포뮬러 E 월드챔피언십의 타이틀 파트너다. 2010년 e-모빌리티 시장에 진출해 오늘날 85개가 넘는 시장에서 40만대 이상의 전기차 충전기를 판매했다.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