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 등 12개 우수 지역특구 선정

[산업일보]
#. 영등포 S병원_특구 특화사업인 ‘의료관광 활성화’ 프로그램을 활용, 통·번역 서비스 기반 국내 치료 후 몽골로 귀국한 환자에 ‘ICT 기반 사후 원격의료 서비스’를 정기적으로 제공, 외국 환자 만족도 제고 및 신규환자 유치를 늘렸다.

청양 부자 농촌지원센터_청양군 주도 2013년 개소, 가공공장(2014) 및 창업보육센터(2015) 시설과 최신 고추·구기자 연구·가공 장비를 기업 제공, 별도 식품표시 특례를 활용한 브랜드화로 2019년 114개 제품 생산 및 12억 원 매출을 창출했다.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 등 12개 우수 지역특구 선정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지역특화발전특구위원회(이하 위원회)를 서면으로 개최하고 지역특구 성과평가 결과와 함께 계획변경 2건, 해제 3건 등 총 6건의 안건을 의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중기부는 전국 190개 특구의 지난해 실적을 토대로 올해 운영성과를 평가했다. 그 결과 최우수 ‘청양 고추‧구기자 특구’와 우수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 ‘고흥 유자·석류 특구’ 등 12개 우수특구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한 우수특구는 지역특화자원의 세계화로 고용, 수출 등에 가시적 성과를 창출했으며 중기부는 이번 우수특구에 대통령상 등 포상과 총 9억5천만 원 포상금으로 지역특화발전 가속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충남 청양 고추‧구기자 특구’는 연구-가공-유통시설 및 체험단지 조성으로 고용(49명↑) 및 수출(중국 등 60억 원) 창출로 최우수, ‘서울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는 통·번역 전문인력 양성·활용, 숙박·관광 연계 글로벌 의료서비스로 외국 환자 유치(약 2만 명) 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총 2천980억 원의 투자계획이 담긴 2개 특구계획 변경과 목적을 달성하고 지자체와 주민이 종료를 희망하는 3개 특구에 대한 해제 안건도 원안 의결했다.

계획변경 지역특구인 ‘영광 보리 특구’는 전국 최대 생산량을 자랑하는 ‘모싯잎’을 추가해 기존 ‘보리’와 생산·판매·체험관광 시너지 제고하고, ‘순창 장류 특구’는 장류 생산·가공·연구 메카인 특구에 체험마을 신규 조성을 도모하고자 국비·지방비 854억 원을 증액했다.

특구계획을 변경한 2곳은 민자 및 지자체 등 2천980억 원 투자를 통해 지역 소득과 일자리를 각 587억 원, 1천485명을 추가 창출할 전망이다.

중기부 곽재경 지역특구과장은 “시·군·구가 지역특구 운영과 성과 창출을 통해 지역균형 뉴딜을 도모한다는 점이 고무적”이라며, “정부도 시·군·구 주도 지역특구 운영을 제도적으로 강력히 뒷받침해 성과가 보다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