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31만8천564㎡ 부지 480억 원 투자 특화단지 조성

함평축산특화농공단지 투자선도지구 지정, 지역 성장 동력으로 육성

31만8천564㎡ 부지 480억 원 투자 특화단지 조성
전남 함평 축산특화산업단지 위치도 및 조감도

[산업일보]
함평 축산특화농공단지가 정부 지원을 받는다.

국토교통부는 전라남도(함평군)가 신청한 ’축산특화농공단지‘ 조성을 위한 투자선도지구 지정에 대해, 국토정책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투자선도지구로 지정한다고 15일 밝혔다.

투자선도지구는 지역특화자원 등 발전 잠재력이 있는 지역을 대상으로 지역성장거점으로 육성하고 민간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전략산업을 발굴․지원하는 제도로써, 지역에 따라 기반시설 설치 등을 위한 국비지원과 각종 규제특례, 세제․부담금 감면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하게 된다.

이번 투자선도지구 지정으로 국토부는 함평축산특화농공단지의 조성을 위해 신설되는 진입도로와 테마공원 등 기반시설 설치에 국비 83.6억 원을 지원하고, 각종 세제·부담금 감면, 규제특례 등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가 2015년부터 매년 투자선도지구를 공모사업으로 추진해왔다. 현재까지 17개 선정지구 중 7개 지구에 대한 지정을 완료했다. 이번 함평 축산특화농공단지 지구를 8번째로 지정한 것이다.

함평 축산특화농공단지는 함평군이 2022년까지 공영개발방식으로 약 480억 원을 투자해 31만8천564㎡ 부지에 축산특화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함평군은 그동안 추진해 온 농업위주의 산업정책으로 지역 생산기반이 취약하고 기업 유치 경쟁력도 뒤쳐져 있어, 지역경제의 침체가 지속돼왔으나, 이번 투자선도지구의 지정으로 지역특화자원인 함평한우의 고부가 가치를 함평 나비축제 등 테마관광과 연계해 지역발전 및 경제활성화를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부 이성훈 지역정책과장은 “함평 투자선도지구가 지역에 새로운 경제 활력소가 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을 이끌어내길 기대한다”며 “투자선도지구 지구 지정 이후에도 지역 경제 활성화 등 실질적인 성과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 등을 지속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