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美 2018년 서비스 교역, 총 11조 3천억 달러 규모

최대 서비스 수출입 교역국은 '영국'

[산업일보]
서비스 교역 흑자국인 미국은 지난 2018년 2천597억 달러의 흑자를 달성했다.

한국무역협회(이하 KITA)는 '美국제무역위원회(ITC) 보고서: 최근 미국의 서비스 교역 동향' 보고서를 통해 미국의 2018년 서비스 교역 통계를 정리했다.
美 2018년 서비스 교역, 총 11조 3천억 달러 규모

미국국제무역위원회(ITC)에 의하면, 2018년 기준 세계 최대 서비스 교역국은 미국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서비스 수출입 세계시장 규모는 2018년을 기준으로 수출 5조8천억 달러, 수입 5조5천억 달러로 총 11조3천억 달러에 달한다.

세계 서비스 수출 시장에서 미국은 14%를 차지했으며, 영국(6.5%), 독일(5.6%), 프랑스(5%), 중국(4.6%)이 그 뒤를 이었다.

세계 서비스 수입 시장에서도 미국이 9.8%로 큰 비중을 차지했고, 미국 다음의 국가별 순위는 중국(9.5%), 독일(6.4%), 프랑스(4.7%), 영국(4.2%) 순으로 나타났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미국 최대 서비스 수출입 교역국은 영국이다.

미국 서비스 산업 중 흑자 규모가 가장 큰 산업은 여행 서비스로 분석됐다. 다음은 컨설팅, 법률 자문 등의 전문인력서비스, 금융서비스 순으로 순위가 높게 나타났다.

특히 금융 서비스는 미국 서비스 수출의 16%를 차지하는데, 2018년 557억 달러의 흑자를 기록하기도 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