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도와 유럽연합, 랄록시펜 등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협력

경기도와 유럽연합, 랄록시펜 등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협력

[산업일보]
경기도와 유럽연합(EU)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손을 잡았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최근 경기 R&DB센터 영상회의실에서 유럽연합 측과 이같은 내용의 화상회의를 진행했다.

유럽연합 집행위가 주벨기에유럽연합대사관에 코로나19 치료제 개발협력 논의를 제안해 개최한 이번 회의에는 경기도‧경과원‧질병관리본부 등 한국측 대표 7명과 유럽연합 집행위에서 추진 중인 ‘슈퍼컴퓨팅 플랫폼을 활용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프로젝트(Exscalate4CoV)’의 주관기관 관계자 등 유럽측 대표 6명이 참석했다.

회의는 슈퍼컴퓨팅과 랄록시펜 두 분야로 진행됐으며, 분야별 기술현황을 소개하고 향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경과원과 Exscalate4CoV 주관기관 측은 랄록시펜의 세포‧동물실험 결과와 임상시험 계획 등을 서로 공유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회의는 양측이 코로나19 치료제의 신속 개발을 위한 협력의 필요성을 확인했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며 “구체적인 협력방안은 양측 실무자간 협의에 따라 정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경과원은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과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활성 규명을 위한 공동연구를 통해 골다공증 치료제인 랄록시펜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 효과를 규명했다.

지난 4월 경과원은 경기도의료원, 아주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과 임상협의체를 구성했으며 8월말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임상시험계획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승인 시 임상연구에 돌입해 이르면 연말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신상식 기자 scs9192@kidd.co.kr

반갑습니다. 신상식 기자입니다. 정부정책과 화학, 기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빠른 속보로 여러분들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