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로보틱스&현대L&S, 스마트물류사업 진출 본격화

로봇, 자율주행 설비 갖춰진 신규 물류자동화 시장 개척나서

[산업일보]
현대중공업지주는 2일 국내 물류시스템 전문기업인 아세테크와 스마트물류 자동화 회사인 ‘현대L&S’를 설립, 자회사로 편입했다고 밝혔다.

현대로보틱스&현대L&S, 스마트물류사업 진출 본격화

현대중공업그룹은 모바일·온라인 유통 시장의 가파른 성장과 대형화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물류자동화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 로봇과 자율주행 설비가 갖춰진 신규 물류자동화 시장 개척을 위해 현대L&S를 설립했다.

현대L&S는 현대로보틱스의 로봇과 현대 L&S의 물류 자동화설비를 연계한 솔루션을 고객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피킹·하역·상차·검수·포장 등의 모든 물류 업무를 핸들링 로봇과 무인운반로봇(AGV)를 활용해 무인화·스마트화 된 솔루션을 개발 및 적용할 예정이다.

이로써 현대로보틱스는 제조업뿐 아니라 물류관련 S/W부터 H/W까지 공급할 수 있게 됐다.

현대로보틱스 서유성 대표는 ‘로봇자동화 시장은 거대 잠재력을 갖춘 시장으로써, 현대로보틱스가 보유한 로봇과 물류자동화 솔루션을 통해 스마트물류 사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