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구독경제 영향력, ‘생필품·미디어콘텐츠’ 넘어 게임·의료산업까지

@IMG2@
@IMG3@
@IMG4@
@IMG5@
@IMG6@
@IMG7@
@IMG8@
[산업일보]
@IMH9@
@IMG10@
@IMG11@

글로벌 비즈니스 모델이 구독경제를 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구독경제란 정기적으로 이용료를 지불해 구독하는 방식으로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사업 방식을 뜻합니다.

가트너는 2023년, 전 세계 기업의 약 75%가 소비자와 직접적으로 연결된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매켄지 또한 2018년 기준, 미국 시장 내 온라인 쇼핑 소비자 중 구독 서비스를 사용하는 비중이 이미 절반에 달한 것으로 조사했습니다.

5G와 IoT 등 다양한 첨단기술에 힘입어 구독경제 모델 자체도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KOTRA의 보고서 ‘이제는 소유가 아닌 구독으로 경험하는 시대’에 따르면, 구독경제의 범위가 의료 서비스업과 스마트홈 분야로까지 확장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지금까지 겪어온 경제는 소유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입니다. 그런데, 상품 구매에 대한 부담감을 줄여주며, 더 다양한 종류의 경험을 안겨주는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이 등장하자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사기 시작했습니다.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은 경험의 대상에 따라 제품을 제공하는 서비스와 미디어 콘텐츠의 접근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나누어집니다.

또한, 제공 방식에 따라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며 경험의 폭을 늘려주는 큐레이션형, 정기적으로 소모품을 보내주는 보급형, 미디어 등 콘텐츠 접근 서비스와 같은 접근형으로 분류되기도 합니다.

구독경제의 영향력은 향후 더욱 넓은 산업군으로 뻗어 나갈 전망입니다. 게임 시장에는 마이크로소프트와 같은 공룡 기업 주도로 구독 서비스가 등장했습니다. 의료산업 분야에도 보험 없이 정기구독을 통해 24시간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되기도 했죠.

KOTRA의 구현모 미국 실리콘밸리 무역관은 “5G와 IoT의 보급으로 일부 상품과 서비스에 한정됐던 과거에 비해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이 더욱 다양한 형태로 보급, 확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라며 “서비스 해지도 쉬운 만큼, 기업은 사용자를 지키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마련해야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산소통’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산업일보]
@IMH9@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카드뉴스] 글로벌 기업도 반한 ‘구독경제’, 향후 전망은?


글로벌 비즈니스 모델이 구독경제를 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구독경제란 정기적으로 이용료를 지불해 구독하는 방식으로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사업 방식을 뜻합니다.

가트너는 2023년, 전 세계 기업의 약 75%가 소비자와 직접적으로 연결된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매켄지 또한 2018년 기준, 미국 시장 내 온라인 쇼핑 소비자 중 구독 서비스를 사용하는 비중이 이미 절반에 달한 것으로 조사했습니다.

5G와 IoT 등 다양한 첨단기술에 힘입어 구독경제 모델 자체도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KOTRA의 보고서 ‘이제는 소유가 아닌 구독으로 경험하는 시대’에 따르면, 구독경제의 범위가 의료 서비스업과 스마트홈 분야로까지 확장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지금까지 겪어온 경제는 소유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입니다. 그런데, 상품 구매에 대한 부담감을 줄여주며, 더 다양한 종류의 경험을 안겨주는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이 등장하자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사기 시작했습니다.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은 경험의 대상에 따라 제품을 제공하는 서비스와 미디어 콘텐츠의 접근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나누어집니다.

또한, 제공 방식에 따라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며 경험의 폭을 늘려주는 큐레이션형, 정기적으로 소모품을 보내주는 보급형, 미디어 등 콘텐츠 접근 서비스와 같은 접근형으로 분류되기도 합니다.

구독경제의 영향력은 향후 더욱 넓은 산업군으로 뻗어 나갈 전망입니다. 게임 시장에는 마이크로소프트와 같은 공룡 기업 주도로 구독 서비스가 등장했습니다. 의료산업 분야에도 보험 없이 정기구독을 통해 24시간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되기도 했죠.

KOTRA의 구현모 미국 실리콘밸리 무역관은 “5G와 IoT의 보급으로 일부 상품과 서비스에 한정됐던 과거에 비해 구독형 비즈니스 모델이 더욱 다양한 형태로 보급, 확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라며 “서비스 해지도 쉬운 만큼, 기업은 사용자를 지키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마련해야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산소통’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