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부, 코로나19 예방 위해 대구·경북도에 마스크 100만 개 긴급 공급

정부, 코로나19 예방 위해 대구·경북도에 마스크 100만 개 긴급 공급

[산업일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대구시와 경상북도 청도군이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것과 관련, 정부는 보건용 마스크 100만 개를 긴급히 공급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21일 보건용 마스크 221만 개를 대구·경북지역에 공급 지원한 데 이어, 긴급 예산과 물량을 확보해 직접 구매 후 공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마스크의 지급 대상·시기 등 자세한 내용은 대구시와 경북 청도군에서 별도로 안내할 예정이다. 24일 현재, 첫 번째 공급 물량이 현지에 도착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보건용 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할 예정이며, 추가적인 물량 확보 등을 통해 실질적인 지원 대책도 마련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예리 기자 yrkim@kidd.co.kr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