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베트남, 2년 연속 경제상승률 7% 우회

2020년 목표치 6.8%…수출증대·물가 관리 주력, 미국 통상압박 가능성 주의 必

베트남, 2년 연속 경제상승률 7% 우회

[산업일보]
베트남이 2018년에 이어 2019년에도 7% 이상의 경제성장률을 유지했다. 2020년 경제성장률 목표는 2019년과 동일한 6.8%로 설정했다.

한국무역협회(KITA)가 최근 발표한 보고서인 ‘2019년 베트남 경제 동향 총괄’에 따르면, 2019년 베트남 경제성장률(GDP)은 7.02%로, 베트남 정부가 본래 설정한 목표 GDP인 6.6~6.8%를 넘어섰다.

베트남 경제가 호황을 이룰 수 있었던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로 ‘낮은 인플레이션’이 꼽혔다.

실제로 베트남 소비자물가(CPI)는 전년 대비 2.79%가량 상승했으며, 이는 최근 3년간 물가 상승률 중 가장 낮은 수치인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해 베트남의 실업률은 전년 대비 0.02% 감소한 1.98%를 기록했다. 도시지역 실업률은 2.93%, 비도시지역 실업률은 1.51%에 해당한다.

2019년 기준, 총 5천580만 명에 달하는 베트남의 15세 이상 경제활동 인구 중 5천470만 명이 경제활동을 하고 있으며, 종사자 수는 1차 산업(34.7%)과 2차 산업(29.4%), 3차 산업(35.9%)에 비교적 고루 분포해 있다.

베트남 경제는 2020년에도 밝을 전망이다. 베트남 정부는 수출 증대 및 물가 관리에 주력할 것이라 밝혔다.

더불어 올해 임기 종료를 앞둔 국가지도부의 주도로, 지도부가 목표로 삼았던 사회·경제개발 계획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재정 지출 등에 보다 적극적인 드라이브를 가동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미·중 무역 분쟁으로 인해 대미 수출 기회를 잡은 베트남에, 중국 제조업체의 베트남 우회 수출에 대한 의심과 급증한 대미 무역 흑자를 빌미로 미국으로부터의 통상 압박이 높아질 가능성이 커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