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설 귀성길 시작, 경기 어렵지만 선물은 ‘가득’

설 연휴 기간 4일 쉬는 곳 가장 많아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설 귀성길 시작, 경기 어렵지만 선물은 ‘가득’

[산업일보]
이번 설 평균 연휴기간에는 ‘4일’을 쉬는 곳이 가장 많다.

한국경영자총협회가 최근 509개사를 대상으로 한 ‘2020년 설 연휴 실태조사’ 결과, 열에 여덟 기업은 4일, 3일 이하도 11.4%나 된다.

계속되는 경기 악화로 기업이나 근로자 모두 마음은 무겁지만 선물을 가득 들고 고향에 설을 쇠러 가는 발걸음은 가벼워 보인다.

설 연휴를 하루 앞둔 23일 한 시민이 선물 상자를 들고 구로기계공구상가 단지 앞을 지나고 있다.
신상식 기자 scs9192@kidd.co.kr

반갑습니다. 신상식 기자입니다. 정부정책과 화학, 기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빠른 속보로 여러분들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