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 총판 센트랄테크 상담안내 02-897-0945
절삭공구 국내 최대 직영점 (주)제이엘월드
윙배너

제조 소기업 전용 지원사업 신설, 최대 5천만 원 까지

[산업일보]
기술적인 경쟁력이나 성장가능성은 높은 제조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한 ‘제조 중소기업 혁신 바우처’ 사업이 신설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제조 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585억 원을 투입, 1천800개 제조기업을 집중 지원한다고 밝혔다.

21일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 사업은 매출액 120억 원 이하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전문가 진단과 평가를 거쳐 컨설팅, 기술지원, 마케팅 등을 패키지 형태로 묶어 최대 5천만 원까지 바우처로 지원한다.

지원 대상산업(업종), 지원 시기 등은 지역 주력산업, 지역 위기산업, 대기업 이전에 따른 피해산업 등 지역의 특성과 여건 등을 감안해 지역별 위원회*(위원장 지방중기청장)에서 심의를 통해 결정한다. 지원방식은 패키지 지원 방식이고, 보조율은 매출액에 따라 차등 지원된다. ▲50억 원 초과 120억 원 이하는 50% ▲10억 원 초과 50억 원이하 70% ▲3억 원 초과 10억 원이하 80% ▲3억 원이하는 90%까지 지원하는 등 자금조달이 어려운 소기업일수록 지원 비율을 높였다.

사업에 선정된 기업은 발급받은 바우처를 희망하는 서비스 수행기관(제조 혁신 바우처 플렛폼에 등록된 572개 기관)에 사용하고, 컨설팅·기술지원·마케팅 등 관련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지역마다 중점 육성 산업(업종), 침체 산업, 시급히 지원할 사업 등 경제 여건이 다르기 때문에 지역의 실정에 맞는 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기업마다 겪고 있는 어려움 역시 제각기 다름에 따라, 정확한 진단과 함께 기업의 요구에 따른 맞춤형 패키지로 지원해 작지만 강한 제조 기업으로 육성할 예정이며,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