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가운 겨울철 바람에 거칠어진 피부 관리하는 방법은?

차가운 겨울철 바람에 거칠어진 피부 관리하는 방법은?

깨끗한 피부는 남녀노소 관계없이 긍정적인 인상을 주기 때문에 홈케어부터 피부과 시술까지 피부 관리에 적극적인 이들이 많아졌다. 하지만 요즘같이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되고 있는 겨울철에는 갑작스러운 기온 변화로 인해 피부 장벽이 무너지게 되면서 피부 고민이 커지기 쉽다.

바깥의 차고 건조한 공기는 물론 실내난방이 피부의 수분을 빼앗아 쉽게 건조해져 각질을 쌓이게 하고, 모공을 막아 각종 트러블을 일으키는 등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지고 있다.

특히 요즘에는 미세먼지까지 우리의 피부 건강을 위협하고 있어 복합적으로 자극이 된 피부는 혈액순환이 방해되어 푸석해지고 주름이 쉽게 생기게 되는데, 이러한 환경이 지속되는 경우 피부 탄력이 저하와 노화가 촉진되기 때문에 피부 관리에 각별히 신경 쓰는 것이 좋다.

이에 겨울철 촉촉하고 매끈한 피부를 위한 기본적인 홈케어가 있다.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는 피부 속에 침투해 노화를 촉진시키고 멜라닌 색소를 자극해 기미나 잡티를 유발하기 때문에 외출시 선크림을 꼭 바르고, 피부가 공기 중에 노출되는 것을 최대한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세안과 샤워 시에는 꼼꼼한 딥클렌징이 필요하다. 피부의 보호막을 강화할 수 있는 피부 보습제를 바르고 가습기를 사용해 실내 습도를 유지하는 등 피부 보습에 유념할 필요가 있다.

하지만 거센 찬바람에 상처 입은 피부는 화장품의 관리만으로는 쉽게 회복될 수 없다는 한계가 있다. 특히 건성피부나 악건성 피부를 가진 사람들의 경우에는 일반 수분크림만으로 피부 보습 관리를 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건조해진 피부와 피부톤 개선을 위해 피부과를 찾아 관리를 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푸석해 보이는 얼굴의 개선을 돕는 피부과 시술은 ‘수분주사’, ‘루비주사’, ‘물광주사’ 등으로 다양하다. 해당 시술들은 피부의 탄력 개선과 수분 함유를 돕는 안티에이징 요법으로, 피부 재생력을 촉진하고 유수분 균형을 회복해 피지 분비 감소 및 피부결을 개선하는 등 노화 예방에 효과적이며 촉촉하고 광채 나는 피부로 되돌려준다.

이처럼 요즘에는 효과가 뛰어난 시술들이 많이 있지만, 피부 상태와 목적에 따라 효과적인 시술이 다르기 때문에 적절한 병원 선택이 중요하며, 전문적인 병원에서 경험과 노하우가 많은 의료진에게 안전한 시술을 받는 것이 좋다.

도움말: 영등포역 피부과 라마르영등포 조용준 원장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