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미래차·모빌리티·신재생에너지 분야 공동 개발

혁신산업 연구·개발 함께, 프랑스 기업 투자유치 기대

미래차·모빌리티·신재생에너지 분야 공동 개발
프랑스 현지 투자가들이 통역기기를 쓴 채 연사 발표에 귀기울이고 있다.

[산업일보]
언스트앤영(Ernest & Young)의 시장 조사에 따르면, 프랑스는 지난해 1천27개 투자 프로젝트를 유치했다. 유럽 전역에서 두 번째로 많은 숫자다. ‘산업·R&D’ 투자유치 부문에서는 144개 R&D 센터를 유치해 영국, 독일을 제치고 유럽 1위를 기록했다.

프랑스는 유럽 이산화탄소 배출량 규제에 대응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재작년부터 전기버스를 부분 운행하면서, 2025년부터는 파리 시내에서 디젤차 운행을 금지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전기·수소차 등 미래차 개발도 서두르고 있다.

KOTRA는 이 같은 추세를 감안, 27일 프랑스 파리에서 ‘이노베이션 연구·개발(R&D) 투자유치 세미나’를 개최했다. 프랑스는 유럽에서 R&D 투자유치 활동이 가장 활발하다. 이번 행사는 혁신산업 분야 R&D 협업과 투자유치를 위해 광주광역시와 함께 마련됐다.

세미나는 한국과 프랑스와의 협력 가능성이 큰 ▲모빌리티·미래차 ▲신재생에너지에 초점을 맞췄다. 참석 투자가를 상대로 우수한 국내 R&D 환경을 홍보하고 구체적인 R&D 협업 프로젝트를 제시했다. 프랑스계 다국적기업 에어리퀴드(Air Liquide) 등 투자가, 이노베이션 부문 책임자, 기관 담당자 6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 R&D 제도 및 투자 인센티브’ 안내를 시작으로 분야별 발표와 광주광역시 IR 세션이 이어졌다.

분야별 발표 중 모빌리티·미래차 세션에서는 산업연구원(KIET) 이항구 박사가 한국 미래자동차 산업 동향 및 추진예정 R&D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한국기업과 R&D 분야에서 협업 중인 프랑스 자동차부품사 ‘파흐(FAAR)’가 사례를 공유했다.

자율주행차 스타트업 ‘나브야(Navya)’는 한국 진출 로드맵을 발표했다. 연사로 나선 나브야 CFO 프랑크 마카리(Frank Maccary)는 “세미나를 통해 한국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고, 잠재 R&D 협력 파트너를 찾을 수 있어서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신재생에너지 분야는 광주그린카진흥원(GIGA)에서 한국 신재생에너지 산업·동향, R&D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수소산업을 활발히 추진 중인 ‘에어리퀴드’는 한국에서 진행한 R&D 프로젝트와 진출 사례를 공유했다.

광주광역시도 나서 지역 투자환경을 전반적으로 안내했다. 광주 소재 기업은 투자가 대상 발표(IR, Investor Relations)를 진행했다.

현장방문 행사를 끝으로 세미나를 마쳤다. 광주광역시와 참가기업은 에어리퀴드 R&D 센터와 수소차 충전소를 방문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하승범 KOTRA 인베스트코리아 투자유치실장은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와 계속 협업해 모빌리티·미래차·신재생에너지 등 해외 협력수요가 많은 분야를 중심으로 투자유치 활동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미 기자 sm021@kidd.co.kr

반갑습니다. 편집부 이상미 기자입니다. 산업 전반에 대한 소소한 얘기와 내용으로 여러분들을 만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제호 : 산업일보

(08217) 서울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구로동, 중앙유통단지) | 대표전화 : 1588-0914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 2007년 1월29일 | 발행일 : 2007년 7월 2일 |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로고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2007 DAARA. All Right Reserved.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