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아지 구충제가 말기암 환자를 완치시킨다?

식약처, "펜벤다졸 복용하지 말아야" SNS 및 일부 언론사 기사에 대한 설명

[산업일보]
최근 암에 대한 잘못된 정보가 해외 블로그를 통해 바르게 확산하고 있다. '강아지 구충제로 말기암 완치'라는 내용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 같은 잘못된 정보와 관련, 강아지(동물용) 구충제의 주성분인 ‘펜벤다졸’은 사람을 대상으로 효능‧효과를 평가하는 임상시험을 하지 않은 물질로, 사람에게는 안전성과 유효성이 전혀 입증되지 않았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말기 암환자는 항암치료로 인해 체력이 저하된 상태이기 때문에, 복용으로 인한 부작용 발생이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강아지 구충제가 암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주장의 유튜브 내용이 확산되고 있고, 현재까지 환자대상의 연구결과는 나오지 않았다는 전문가 의견, 유튜브의 논문 내용은 인체가 아닌 세포 대상의 실험 연구임을 분명히 했다.

식약처 측은 "항암제와 같은 의약품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엄격히 관리되는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하고 효과가 있는지 증명할 때 식약처가 허가한다"며 "항암제로 허가를 받지 않은 ‘펜벤다졸’을 암환자는 절대로 복용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김예리 기자 yrkim@kidd.co.kr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