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영상 뉴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산업 현장에 IoT로 초연결 환경 구현한다”

Schneider Electric KOREA, 포시즌스 호텔에서 ‘이노베이션 데이 서울 2019’ 개최…“생산성·효율성 향상에 필수”

[산업일보]


제조업과 더불어 의료, 물류 등 산업전반에 ‘디지털 스마트 머신’ 도입 움직임이 일고 있다.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여기에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빼고 논할 수 없다.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사람과 로봇, 사물, 정보기술이 하나된 첨단 기술 발전은 결국 '초연결 사회'를 우리에게 선사했다. 관련 업계들이 ‘디지털 스마트 머신’의 핵심인 사물인터넷을 주목하는 이유는 건설이나 공장, 물류 등 산업현장의 자동화를 가능케 한다는 점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Schneider Electric KOREA)가 4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개최한 ‘이노베이션 데이 서울 2019(Innovation day Seoul 2019, 이하 이노베이션 데이)’가 진행됐다. 사물인터넷을 포함한 다양한 첨단 기술들이 현재, 그리고 더 나아가 미래에 산업 현장에 불러올 변화와 혁신의 양상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동영상 뉴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산업 현장에 IoT로 초연결 환경 구현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김경록 대표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의 김경록 대표는 ‘첨단 디지털 기술 도입과 새로운 기회’를 주제로 한 기조연설에서 “2020년에는 인터넷에 연결된 사물의 수가 사람의 수의 10배에 달하는 시대가 올 것”이라며 “사물인터넷과 같은 디지털 기술을 중심으로 자동화를 추구하며 생산성 향상을 이루려는 업계의 움직임은 더욱 활발히 전개될 것”이라고 말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의 '이노베이션 데이'에는 사물인터넷 기반의 스마트 제조, 스마트 보안, 스마트 빌딩 솔루션과 더불어 클라우드 기반의 장비 원격 감시, 제어 솔루션인 머신 어드바이저 등 이미 산업 간의 경계를 두지 않고 근본적인 구조 혁신을 일으키고 있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다양한 제품 시연도 함께 진행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디에고 아레세스(Diego Areces) 동북아시아 총괄 대표는 본보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이노베이션 데이의 목적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통합적인 솔루션을 제시함으로써 전반적인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함”이라며 “현장에서 직접 고객들의 요구와 고충을 파악해, 이에 특화된 에코스트럭쳐 아키텍쳐(EcoStruxure Architecture)를 솔루션으로 제안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는 에코스트럭쳐 빌딩 앤 파워(EcoStruxure Building and Power), 에코스트럭쳐 머신(EcoStruxure Machine), 에코스트럭쳐 플랜트(EcoStruxure Plant)의 세 가지 트랙, 총 21개 세션의 세미나를 통해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의 현장 도입 사례가 소개되는 등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한 정보 공유의 장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수린 기자 sr.choi@kidd.co.kr

0 / 1000

추천제품

1/7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