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주 북부산업단지 1일부터 토지보상 착수

충주 북부산업단지 1일부터 토지보상 착수
충주북부산업단지 위치도

[산업일보]
충주북부산업단지 조성사업과 관련, 이 지역의 토지와 지장물에 대한 보상금이 지급됐다.

충주시와 충북개발공사가 공동으로 시행하는 충주 북부산업단지는 충주시 엄정면 신만리, 산척면 송강리, 영덕리 일원에 총면적 약140만㎡의 규모로 1천900억 원이 투입된다. 오는 2022년까지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1일 충북개발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6월에 사업지구로 지정된 이후 7∼8월 보상기본조사를 거쳐 보상계획공고와 감정평가를 거쳐 이번에 본격적인 보상이 시작된다.

충주 북부산업단지(동충주 산업단지로 명칭변경 예정)는 평택-제천간 고속도로 동충주IC와 중부내륙고속도로 북충주IC 및 충주-원주간 19번 국도, 충주-제천간 38번 국도가 접해 접근성이 좋다는 평이다.

충주기업도시 및 메가폴리스와 연계해 충주시는 물론 충청북도 북부지역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해 충북 4% 경제달성에 기여하고 충주시 지역주민의 고용창출에 일조 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개발공사 계용준 사장은 “충주북부산업단지 사업의 본격 착수로 중부내륙산업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향후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상협의기간은 1일부터 다음달인 5월 31일까지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