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노버산업박람회 , 인더스트리 4.0과 인공지능, 5G기술 집약

‘통합산업-산업지능(Integrated Industry-Industry Intelligence)’

하노버산업박람회 , 인더스트리 4.0과 인공지능, 5G기술 집약

[산업일보]
하노버산업박람회가 다음달 1일부터 5일까지 닷새 동안 하노버에서 열린다. 전 세계 75개국 6천500개 기업이 참가한다.

하노버 전시회에는 인더스트리 4.0 기술, 인공지능, 5G, 경량 건설 등에 대한 심층적 커버리지를 통해 미래 공장을 위한 핵심 기술들을 집약적으로 선보인다.

매년 미래를 향한 다음 단계로의 도약을 이행하고 있는 이 행사는 올해 ‘통합 산업–산업 지능(Integrated Industry-Industrial Intelligence)’을 대주제로, 인공지능 시대에서의 인간과 기계간 디지털 네트워킹을 집중 조명한다.

"하노버산업박람회는 산업의 미래를 형성하는 주요 주제와 동향에 대한 총체적이고 통합된 관점을 제공하는 전 세계의 유일한 플랫폼아더, 제조업과 에너지산업 종사자들에게 인더스트리4.0, 인공지능, 5G, 스마트에너지 등에 대한 응용시나리오와 잠재력에 대한 전반적인 개요를 제공하는 유일한 행사입니다"

행사의 주최 측인 도이치메세(Deutsche Messe)는 이번 박람회에 대해 이렇게 포문을 열고, 주요 산업 생산과정에 인공지능을 사용함으로써 열리는 새로운 기회와 가능성에 초점을 뒀다고 밝혔다.

하노버산업박람회 , 인더스트리 4.0과 인공지능, 5G기술 집약

인공지능은 4차 산업의 핵심으로 이를 통해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정보에 근거한 결정을 내릴 수 있는 능력을 인간에게 제공함으로써 맞춤형 대량 생산을 가능하게 한다.

하노버산업박람회는 올해 처음으로 전시 기간 중 대규모 5G 테스트 베드를 선보인다. 네트워크 장비 제공자와 사용자는 새로운 이동 통신 표준이 제공할 수 있는 기능들을 시연할 예정이다.

전시장 16홀에서는 노키아와 퀄컴의 기술 파트너들이 실제 기능을 가진 5G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이 네트워크는 5G 표준을 통해 연결된 8개의 쇼케이스로 구성, 5G를 통해 관리되고 통제되는 산업용 로봇과 자동차 생산 공장을 포함한 하이라이트를 보여준다. 전 세계적으로 한 장소에서 이렇게 다양한 범위의 5G 산업용 사용 사례를 실제로 작동하는 5G 네트워크에서 보여 준 예는 없었다.

하노버산업박람회 , 인더스트리 4.0과 인공지능, 5G기술 집약

올해의 공식 동반국가는 스웨덴으로 160여 개 기업이 참가한다.

스웨덴은 오랫동안 진보, 혁신, 신기술 개방의 상징이었고, Ericsson, ABB, Tetra Pak, SKF와 같은 다국적 기업들과 스타트업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연구소들이 참여해 이를 증명한다. 이번 동반국가 슬로건은 “Sweden Co-Lab”으로 선진 기술의 선구적 아이디어의 원천인 스웨덴의 역할을 상징하는 공동창조(co-creation)와 혁신(innovation) 두 가지 핵심 개념을 포함한다. 동반국가제도의 전통에 따라 행사 개최 전날인 이달 31일 저녁 하노버콩그레스센터에서 개최되는 전야제에서 앙겔라 메르켈(Angela Merkel) 독일 총리와 스테판 뢰프벤(Stefan Löfven) 스웨덴 총리가 함께 행사의 개막을 알린다.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산소통 트위터 산소통 facebook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