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온라인 시장'은 전통 유통업의 위기이자 기회

신유통, 소비분석 데이터 통한 마케팅 전략 수립

[산업일보]
#1. 1995년 설립된 다상그룹유한공사는 부동산 개발사업과 함께 1998년 설립된 다상그룹 산하 종합백화점 다상바이훠, 신마트(New-Mart)를 중심으로 유통사업에 진출했다. 온라인 사업영역 확장을 위해 자체 모바일 플랫폼인 다상톈고우(大商天狗)를 출시했다. 다양한 수입제품을 취급하기 위해 프랑스의 와인산지, 호주의 대형 목장, 독일 맥주공장을 인수해 최고급 와인과 쇠고기, 수입맥주를 유통하고 있다. 주로 오프라인 매장을 이용하는 고객이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하고 있지만, 이 회사는 더 많은 제품을 공급할 계획이다.

'온라인 시장'은 전통 유통업의 위기이자 기회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중심으로 온라인 시장 규모가 꾸준히 커지고 있지만, 중국 소비시장은 여전히 오프라인 시장이 강세다. 그만큼 매장 관리가 중요하다.

노인에서부터 어린이 등 모바일 기기 이용이 쉽지않은 소비자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실제 제품을 구입하는 성향이 강한데다,한 제품과 브랜드를 고집하는 충성고객이 오프라인 매장방문을 선호하기 때문이다.

KOTRA 다롄 무역관에 따르면, 중국 50∼60대 소비층은 현금 결제를 선호했으며 제품을 직접 보고 구매할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을 찾는다.

실재로, 한국 제품을 수입해 다롄 주요 온오프라인 유통기업에 납품하고 있는 식품전문 수입기업 D사는 현재 오프라인 매장에 납품하는 비중이 온라인보다는 훨씬 많다고 전했다.

실제 소비 규모는 오프라인 매장이 온라인 매장보다 크기 때문에 전통 유통기업은 체계적인 오프라인 매장 관리를 통해 새로운 기회를 잡을 수 있다. 오프라인 소비를 고집하는 단골 소비층을 보면 장기간 형성된 소비습관 때문이다. 이들은 매장의 분위기와 다양한 제품을 직접 체험하는 것을 좋아한다.

비즈니스 컨설팅기업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 차이나(PwC CN)는 중국 소비시장 규모를 2017년 5조7천100억 달러에서 2021년 8조 달러 이상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2017~2021년 온오프라인 소비시장의 연평균성장률(CAGR)은 온라인 분야 21%, 오프라인 분야 6%, 전체 9% 상승을 점쳤다.

2016년 알리바바(阿里巴巴)그룹의 마윈 회장은 기존 유통구조를 완전히 바꿀 개념으로 신유통을 강조했다. 신유통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소비자와 제품·서비스가 만날 수 있는 온·오프라인 공간을 연결하고 모바일 결제, 물류 시스템까지 결합한 개념이다.

ICT와 유통산업의 융합이 가속화 되면서 유통 공급망은 기존 오프라인 상점, 온라인 쇼핑몰에서 창고형 매장, 온오프라인 체험형 매장, 무인상점 등으로 다변화되고 있다.
데이터 기반의 소비자 맞춤 서비스는 O2O 플랫폼을 통해 소비 데이터를 분석하고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제품의 구성 및 배치에 변화를 주면서 더 많은 소비를 이끌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유통 플랫폼에 융복합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AI 기술을 활용한 생체인식, 제품검색 기능, 빅데이터를 활용한 제품 추천, IoT를 활용한 원격 조종 등 다양한 기술이 소비자의 구매 과정에서 활용된다.

다롄 무역관 관계자는 기존 유통기업의 경우, 모바일 결제 및 온라인 쇼핑이 익숙하지 않은 소비자를 주요 고객층으로 확보할 수 있는 마케팅 전략을 통해 기회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상미 기자 sm021@kidd.co.kr

반갑습니다. 편집부 이상미 기자입니다. 산업 전반에 대한 소소한 얘기와 내용으로 여러분들을 만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