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도 대표단, 도내 스타트업 지원 위해 프랑스·이탈리아·독일 방문

[산업일보]
경기도가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 판로 및 외투기업의 도내 투자 확대, 스타트업 지원 플랫폼 구축 협력, 외투기업과 도내 기업간의 협력 강화를 위해 유럽으로 향한다.

경기도는 임종철 경제실장을 단장으로 한 도 대표단이 오는 25일부터 31일까지 7일간의 일정으로 프랑스와 이탈리아, 독일을 방문한다고 22일 밝혔다.

경기도 대표단, 도내 스타트업 지원 위해 프랑스·이탈리아·독일 방문


먼저 대표단은 26일 파리 일드프랑스주 청사에서 제롬 샤르티에 일드프랑스주 제1부주지사를 만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스타트업 국제행사인 프랑스 Viva-Tech(5월)와 경기도 글로벌 임팩트 챌린지(11월) 상호 초청 및 기업간 경험․기술․인적교류를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그간 3지역(경기도-일드프랑스주-바이에른주)의 공동현안 해결을 위해 공감해온 협의체 구성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대표단은 이어 이탈리아 피렌체로 건너가 빅토르 고타르디 발보일 대표와 평택시 오성외국인 투자지역에 유압자동제어밸브 제조부문 480만 달러의 추가 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28일 체결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대표단은 29일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경기도의 12번째 해외무역사무소인 경기비즈니스센터(GBC) 개소식을 갖는다. 도는 GBC프랑크푸르트에 현지 마케팅전문가인 육경섭 소장을 비롯해 2명의 직원을 상주시켜 바이어 발굴에서부터 계약체결까지의 역할을 수행하게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경기도는 한‧EU FTA와 프랑크푸르트에서 연45회 개최되는 국제전시회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한·EU간 교역규모는 2017년 세계 경기 둔화와 수요위축에도 불구하고 확대되고 있다. 특히 독일을 대상으로 한 수출규모는 3천 382억 달러로 FTA 발효 전 2천 552억 달러 대비 32.5% 증가했다.

임종철 경기도 경제실장은 “경기도는 도내 지역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글로벌 경제플랫폼 구축을 위해 국제교류 지역과의 실질적 우호협력 강화를 비롯한 도내 기업의 유럽진출 및 외투자본의 도내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상식 기자 scs9192@kidd.co.kr

반갑습니다. 신상식 기자입니다. 정부정책과 화학, 기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빠른 속보로 여러분들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