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윙배너

웨이브즈 국내 진출 “글로벌 IOC 표준 목표 제시하겠다”

대중성 높인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내년 유럽 이어 한국, 미국 본격 공략

[산업일보]
최근 가상화폐 및 비트코인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높은 만큼, 전세계 암호화폐 거래소의 국내 서비스 런칭이 잇달아 이뤄지는 가운데, 러시아 블록체인 기업 웨이브즈(Waves)가 대중성을 높인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을 들고 한국 시장 진출의 문을 두드렸다.
웨이브즈 국내 진출 “글로벌 IOC 표준 목표 제시하겠다”
지난 19일 서울 중구 소공로 119 더 플라자 4층 메이플 룸에서 '블록체인 기술기업 웨이브즈 플랫폼'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웨이브즈는 19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첫 기자간담회를 갖고 새로운 가상화폐 거래 플랫폼 ‘웨이브즈 클라이언트 1.0’을 선보였다.

지난해 6월 가상화폐공개(ICO)로 약 160만 달러(3만 비트코인)의 자금을 조달한 웨이브즈는 18개월의 개발 과정을 통해, 기존 온라인 금융 거래 플랫폼과 대등한 블록체인 기반의 가상 화폐 거래 플랫폼을 출시했다. 이 플랫폼은 쉽고 단순한 인터페이스(UI)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사용 경험이 없는 고객들도 손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웨이브즈의 창업자이자 CEO인 알렉산더 이바노프(Sasha Ivanov)는 이날 간담회에서 “안전성을 높이고 효율적인 시스템 제고를 통해 거래 참여자가 높아질 수 있도록 새로운 화폐 거래 플랫폼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웨이브즈 클라이언트 1.0는 분산형 거래 시스템(DEX)으로 안전성과 보안성을 개선했다. 일반적인 거래소 시스템은 구매자와 거래자를 연결하는 중개의 역할을 담당해 해킹의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었지만, 웨이브즈는 사용자들이 스스로 블록체인을 활용해 직접 가상화폐를 거래․관리하는 방식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거래를 진행할 수 있다.

아울러 기존 온라인 금융 어플리케이션들에서 찾아볼 수 있는 웹지갑(Wallet) 사용 환경을 적용했다. 등록 절차는 자동 저장 체계로 손쉽고 빠르게 지원되며, 사용자의 각 계정에 고유 식별자를 부여하면 아바타가 생성되는 과정으로 간단한 인증 절차를 구현해 거래 과정을 간소화시켰다.

현재 웨이브즈 플랫폼에서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가상화폐에 이어 US달러, 유로 등 법정 화폐까지 저장하고 전송할 수 있다. 아울러 전일비 등락률을 공시하는 등 사용자들에게 폭 넓은 데이터 제공을 위한 체제도 도입했다.
웨이브즈 국내 진출 “글로벌 IOC 표준 목표 제시하겠다”
▲ 알렉산더 이바노프, 웨이브즈 플랫폼 설립자 겸 CEO

이바노프 CEO는 “저장․거래․전송이 원스톱으로 가능한 하나의 생태계를 제공하려 했다”면서 “내년 쯤 한국 원화까지 추가되길 바란다”며 한국 시장 진출의 기대를 표하기도 했다.

아울러 웨이브즈는 협회 형태의 자율 규제 기관 설립을 통해 ICO 표준 수립에 나서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ICO 거버넌스 재단 및 다른 전문 재단과의 협력 하에 ICO 공시 방침 조율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딜로이트 CIS, ICO 거버넌스 재단, 이더리움 컴피턴시 센터 등을 필두로 많은 시장 참여자들과 자문가들이 이 협회에 대한 지원 의사를 표했다. 향후 스위스에서 협회 등록을 완료 후 집행 기구를 생성하여 제안된 업계 표준을 발표할 계획이다.

이바노프는 “지난 12일과 15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과 독일 베를린에 사무실을 열었고, 내년 1,2분기 미국, 영국, 싱가포르와 한국에 추가로 개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업계에서는 웨이브즈가 미국(내년 2분기)보다도 먼저 국내(내년 1분기)에 상륙하는 것을 두고, 한국 시장의 가상화폐 열풍과 연관짓고 있다. 우리나라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에 대한 과열된 열기가 투기성으로 변질될 우려가 보이자, 한국 정부에서 가상화폐 규제에 관한 법률을 검토 중에 있어 가상화폐 시장이 위축되지는 않을까하는 걱정도 늘고 있다.

이같은 우려에 이바노프는 “규제가 중요한 문제로 부상하고 있다는 사실은 가상 화폐업계가 당연히 고려해야 할 부분”이라며 “규제가 오히려 돈세탁이나, 어두운 경로로 화폐가 활용되는 것을 막고 활성화되는 방향으로 작용할 것”이라며 올바른 규제 설계 및 구현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본격적인 블록체인 생태계 확산이 시작될 2018년 시장의 선두에 나서겠다”면서 “구체적인 비전과 명확한 계획을 토대로 성장 방향을 고민하는 업체들과 협력해 웨이브즈의 가상 화폐가 전 세계적으로 수용될 수 있는 체계적인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변지영 기자 hinomad@kidd.co.kr

안녕하세요. 산업부 변지영 기자입니다. 드론부터 AI, 신소재, 다이캐스팅, 파스너 및 소재부품 산업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또 신선하고 유익한 국제 산업 동향을 생생한 현장 영상으로 전달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