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트코인 20%이상 ‘출렁’…롤러코스터 주의보

1만9천 달러 넘은 뒤 급락해 8시, 1만 6천839달러 기록

[산업일보]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의 가격이 장중 20%를 연일 오르내리며 극심한 변동을 나타내고 있다.

7일 오전 6시 비트코인은 장중 20%나 등락세를 보였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만5천 달러를 넘은지 약 40시간 만에 1만9천 달러 선을 넘어섰다”며 “하지만 곧바로 폭락세를 보이며 1만5천100달러 선까지 밀려나며, 장중 20%를 넘어서는 롤러코스터같은 장세를 연출했다”고 전했다.
비트코인 20%이상 ‘출렁’…롤러코스터 주의보

비트코인은 이후 낙폭을 회복하면서 월드코인인덱스에서 한국시간 8시 24분 현재 1만6천839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1월 초 천 달러 대였던 비트코인이 16배나 치솟으며 불안정성은 커지고 있어 업종 종사자로부터도 경고음도 나오고 있다. 비트코인 지불 시스템인 비트페이(Bitpay)의 최고경영자(CEO)안 스티븐 페어는 WSJ와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이 거품이라는 사실을 90%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11일 미국 시카고옵션거래소(CBOE)가 비트코인 선물 상품을 출시하는데, 이어 18일 시카고상품거래소(CME)도 비트코인 거래를 시작한다. 비트코인이 정규 거래소에 편입될 경우 막대한 기관자금이 유입되게 되면서 롤러코스터식 급등락 장세가 더욱 심화될 가능성이 우려되고 있다.
변지영 기자 hinomad@kidd.co.kr

안녕하세요. 산업부 변지영 기자입니다. 드론부터 AI, 신소재, 다이캐스팅, 파스너 및 소재부품 산업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또 신선하고 유익한 국제 산업 동향을 생생한 현장 영상으로 전달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정기간행등록번호 서울 아 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