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도, 17개 VR·AR 스타트업에 14억 지원

제3회 경기 VR/AR 창조오디션 시상식 및 NRP 2기 발대식 진행

[산업일보]
AR(증강현실) 기술을 이용한 피트니스 코칭 프로그램, VR(가상현실)을 이용한 안과 검진기기 등을 선보인 17개 스타트업이 ‘제3회 경기 VR/AR 창조오디션’ 최종 지원 대상에 선정됐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30일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아이디어기획 부문 8개 팀, 상용화 부문 7개 팀, 킬러콘텐츠 부문 2개팀 등 총 17개 팀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NRP(기업육성 프로그램) 2기 발대식도 함께 열렸다.

앞서 도는 지난 17일과 18일 양일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34개 팀이 참여한 가운데 제3회 경기 VR/AR 창조오디션을 진행한 바 있다.

최종 선정된 아이디어 부문 7개 팀에는 각 2천만 원, 상용화 부문 7개 팀에는 각 1억 원, 킬러콘텐츠부문 2개 팀에는 각 2억8천500만 원 등 모두 14억3천만 원의 개발지원금이 수여된다.

각 2천만 원이 지원되는 아이디어기획 부문 8개 팀에서는 ▲㈜라이터스의 VR로 보는 소설, ▲인영조의 한글 교육, ▲㈜테크빌리지의 뇌질환 재활치료, ▲㈜아이로그의 VR 셀프 가구디자인 등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많이 배출됐다. 이 가운데 ㈜테크빌리지는 뇌질환 환자의 운동력 회복을 위한 ‘스마트 글러브 디바이스’라는 아이디어를 제안해 VR의 헬스케어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스마트 글러브 디바이스는 목, 어깨, 팔, 손 등의 재활치료에 VR기술을 활용하는 것이다.

각 1억 원이 지원되는 상용화 부문 7개 팀은 ▲㈜큐랩의 AR(증강현실) 기술을 이용한 피트니스 코칭 프로그램, ▲㈜엠투에스의 VR(가상현실)을 이용한 안과 검진기기, ▲㈜디엔소프트의 초등 한자교육 VR콘텐츠, ▲㈜리얼감의 Mod(변형) 게임, ▲㈜브래니의 어린이 VR체험 콘텐츠, ▲㈜맘모식스의 해적게임, ▲가니타니의 VR탁구 등이 선정됐다.

각 2억8천500만 원이 지원되는 킬러콘텐츠 2개팀은 ▲㈜픽셀핌스의 초근접 VR액션게임, ▲㈜누믹스미디어웍스의 트레드밀(런닝머신)을 활용한 전투게임이 선정됐다. 이 중 ㈜누믹스미디어웍스는 자체 개발한 트레드밀을 이용한 전투게임 ‘VR 플랫폼 퀀텀 라이트’를 선보여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 게임은 실제와 같은 체험이 가능하고, 적은 공간에서 여러 명이 동시에 멀티 플레이를 즐길 수 있어 국내뿐 아니라 해외 게임시장 진출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최종 17개 팀은 총 14억 원의 자금지원 외에도 6개월간 NRP(Next Reality Partners) 2기 기업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후속 투자와 해외 진출까지 전 과정을 지원받게 된다.

NRP는 성장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을 발굴해 해외시장 진출부터 후속 투자까지 지원하는 VR·AR 관련 선도기업과 관련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중장기적 파트너십으로 구글(Google), HTC Vive, KT 등 국내외 기술 및 플랫폼·미디어 기업과 벤처캐피털 등 총 28개사가 참여하고 있다.

안동광 경기도 콘텐츠산업과장은 “매회 오디션을 통해 선발되는 VR·AR 스타트업의 수준이 높아지고, 다양한 산업 분야로 진출이 많아지는 추세”라며, “오늘 선발된 17개 팀이 국내는 물론 세계를 주름잡는 VR·AR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민솔 기자 mskim@kidd.co.kr

산업2부 김민솔 기자입니다.정부 정책 및 3D 프린터, IT, 산업현장 숨어있는 특화된 뉴스를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