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4차 산업혁명시대 ICBM(Iot, Cloud, Big Data, Mobile)ICT기술 융복합 필연

[산업일보]
부산시가 4차산업혁명 SW 중심도시로 뜬다.

부산시가 지난해 미래창조과학부에서 공모한 'SW중심대학'을 부산대학교에 유치한데 이어, 올해는 '찾아가는 SW놀이터'사업수행기관으로 SW강사양성 과정 수료자들이 만든 ‘코딩맘스쿨협동조합’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코딩맘스쿨협동조합’은 전원 경력단절 및 학령기 아동을 둔 여성들로 구성돼 있으며, 전국 5개 권역 중 유일하게 대학교가 아닌 민간기관이 선정돼 주목받고 있다.

제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ICBM(Iot, Cloud, Big Data, Mobile)으로 대표되는 ICT기술과 기존 산업의 융·복합은 필연이며, 그 핵심은 SW이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SW융합클러스터 사업 ▲부산형 SW인재사관학교 운영 ▲SW중심대학 운영 등을 통해 SW인재양성에 주력하고 있다.

SW융합클러스터 사업은 SW기업, 대학, 연구소 등이 유기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2018년까지 5년간 150억 원이 투입된다. 부산형 SW인재사관학교 운영은 기업에 필요한 실무형 인재를 양성하고, 초중고 학생 및 교사,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SW 저변을 확산하는 사업이며 2019년까지 4년간 18억 원이 투입된다. SW중심대학 운영은 대학의 교과 과정을 개편해 SW융합 인재를 육성하는 사업으로 2019년까지 4년간 99억 원이 투입된다.

부산시는 올해에도 SW인재양성 사업을 통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SW기업이 필요로 하는 전문가 양성을 위해 기업의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교육 커리큘럼을 구성하고, 참여기업을 대상으로 취업과 연계한 산학협력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교육청과 연계한 SW담당교사 직무연수, 학부모 특강, 학생 대상 SW교육 및 캠프, 코딩페스티벌 등 교육 및 행사도 다양하다.

ITU텔레콤월드 기간(9월 26일부터 28일까지)에는 ICT융합 해카톤 대회를 열어 SW가 글로벌 무대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SW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사회적 붐 조성과 인재양성을 위한 사업들을 꾸준히 추진해 온 것이 최근 결실을 맺고 있으며, SW·ICT 융합은 지역산업의 경쟁력 향상과 시민의 편익증진은 물론, 지역의 신시장 및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큰 기여를 할 것이기 때문에 SW인재양성에 적극적인 지원을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민솔 기자 mskim@kidd.co.kr

산업2부 김민솔 기자입니다.정부 정책 및 3D 프린터, IT, 산업현장 숨어있는 특화된 뉴스를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