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구스, 생산공정 자동화 가속에 따른 최다 이더넷케이블 공급

최적의 케이블 선정위한 7가지 가격대의 케이블 종합 제품군

이구스, 생산공정 자동화 가속에 따른 최다 이더넷케이블 공급


[산업일보]
‘스마트공장, 인더스트리 4.0’ 개념이 도입되면서 생산 공정의 자동화가 가속화되고 있다. 이로 인해 각종 장비간의 데이터 전송량이 증가함은 물론 기기 및 장비의 모션 또한 점차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는 케이블에서도 마찬가지다.

한국이구스㈜(이하 이구스) 케이블 담당자 권태혁 차장은 “자동화산업의 트렌드는 계속 변화하고 이에 사용되는 각종 장비들은 서로 다른 조건을 필요로 한다. 이에 이구스는 에너지체인 내 사용을 위한 다양한 가동형 이더넷케이블을 공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구스는 자동화 산업트렌드에 맞춰 이더넷케이블 제품군을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다양한 27종의 가동형 이더넷케이블을 통해 개별 어플리케이션에 더욱 적합한 케이블 선정이 가능하다. 이구스 케이블은 36개월 워런티와 함께 재고로부터 24시간 이내 발송되며 최소 주문 수량 및 추가 부담금이 없어 1m도 발주 가능하다.

권 차장은 “이구스의 전제품이 각종 테스트를 거쳐 생산되기 때문에 어떠한 전기적, 기계적 성능을 필요로 하던 유저들은 이구스 케이블을 믿고 사용할 수 있다. 이더넷 제품군은 CAT5부터 최신 CAT7까지 다양한 표준을 만족하며, 간단한 직선 운동은 물론 심지어 높은 토션 강도를 지닌 복잡한 3축 모션에도 적용가능하다”고 말했다.
총 27종으로 공급되는 이구스 이더넷케이블 제품군은 보급형 CF888(5백만 스트로크보장)부터 CFROBOT 제품군(5백만 토션보장)의 신제품인 CFROBOT8.052까지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케이블을 고정해 비가동형으로 사용하는 경우, 일반적인 이더넷케이블을 적용해도 된다. 그러나 이러한 케이블을 무빙어플리케이션에서 가동형으로 사용할 경우 그 수명이 매우 제한적이다.

또한 일반적인 디자인의 케이블은 장기간 사용하면 케이블의 전송 품질이 특히 문제가 된다. 모션플라스틱 전문가 이구스가 개발한 버스케이블은 가동형으로 최고의 전송특성을 제공하기 위해 항상 움직임에 최적화돼 있다.
직선 운동용 케이블은 최적화된 꼬임구조로 PVC, TPE 등 총 6가지 재질의 외피로 이용가능하다. 토션 적용을 위한 CFROBOT 제품군의 경우, 스페셜 제작으로 케이블 내부의 심선 및 쉴드가 따로 또는 함께 비틀리더라도 케이블은 안정적으로 운동한다.

실제 어플리케이션에서 이러한 스페셜 구조 및 재질의 성능을 보장하기 위해 이구스는 2천750㎡의 자체 실험실에서 연간 20억 스트로크 이상의 테스트를 수행한다. 이러한 테스트에는 자체 AutΩMeS 시스템을 통한 전기 저항 값 측정은 물론 이더넷 관련 값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는 테스트가 포함된다. 각종 자동화 산업장비에 필요한 이더넷케이블을 찾는다면, 움직임에 최적화됨은 물론 서비스 수명 또한 보장되는 이구스 케이블을 사용해보자.
홍보영 기자 papersong@kidd.co.kr

산업1부 홍보영 기자입니다. 국내외 무역과 로봇, IoT, 기계·금형산업에 대한 참 소리를 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