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전 MG기술, 북미시장 진출

캐나다 PowerStream社와 1천 500만 달러 규모 MOA체결

한전 MG기술, 북미시장 진출


[산업일보]
우리나라의 MG기술이 북미 캐나다 지역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한전(사장 조환익)은 7월 13일(월) 한전 본사에서 캐나다 PowerStream社와 캐나다 관할지역에 마이크로그리드(MicroGrid, 이하 ‘MG') 공동구축 및 SCADA시스템(배전전력망 집중 원격감시 제어시스템) 교체사업 우선협상권 부여 등에 관한 합의각서(MOA)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전은 이번 PowerStream社과의 MOA 체결을 통해 EMS(Energy Management System, 에너지관리시스템)기반의 MG기술 개발이후 최초로 해외시장에 1,500만 달러($CAD) 상당의 기술 수출의 쾌거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MG란 일정지역 내에서 풍력,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원과 에너지 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 등을 EMS으로 제어해 외부의 전력망에 연결해 운전하거나, 독립적으로 운전할 수 있는 소규모 전력망(수백kW~수십MW 정도)을 말했다.

PowerStream社는 캐나다 토론토 북부지역과 온타리오州 중부지역에 전력을 공급하는 전력회사로 북미지역 MG 및 스마트그리드(SG, SmartGrid)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음. 특히, 최근 인수합병 등을 통해 캐나다 4대 전력회사로 급부상하고 있는 회사이다.

양 사는 이번 MOA를 통해 우선 캐나다 온타리오州 북부에 위치한 Penetanguishene 지역에 2년간 약 600만불을 공동 투자(한전 350만 달러, PowerStream社 250만 달러, 이후 Ownership Transfer로 비용 일부 회수)해 MG 시스템을 구축 및 실증을 진행하고, 향후 잠재력이 풍부한 세계 MG 시장 선점을 위한 기술개발도 함께 추진하기로 합의함. 실제로 양사는 지난 3월부터 캐나다 온타리오州 Penetanguishene 기술실증 프로젝트를 착수해 상세설계와 자재구매 등을 모두 마친 상태이다.

아울러 양 사는 최소 1,500만 달러 이상의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PowerStream社의 SCADA 제어센터 2개소에 대한 교체사업에 한전의 MG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차세대 배전운영시스템(SDMS, Smart Distribution Management System)이 적용될 수 있도록 해당 시스템에 대한 우선 협상권 부여에 합의했다.

또한 한전과 PowerStream社는 양 사간의 미래사업을 발굴을 위한 수요반응, 가상발전소, 시장운영 등 미래 유망 첨단기술의 현지 실증 및 비즈모델 개발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이번 MOA 체결을 통해 마이크로그리드 분야에서 한전과 협력기업들이 보유한 국내 우수기술로 1,500만 달러 규모의 기술수출이라는 쾌거를 이루었으며, 특히 PowerStream社와 함께 북미시장에서 앞으로 폭넓은 기술 분야의 협력을 확대하고 해외수출도 확대 추진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번 합의각서(MOA) 체결은 지난 해 9월 대통령 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캐나다를 방문해 PowerStream社와 북미지역 MG 시장 공동진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이후 달성한 구체적인 성과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며, 또한 에너지 신산업분야에서 선진 해외시장 진출로 이어진 사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양사가 첫 번째로 추진하는 온타리오州 Penetanguishene 기술실증 프로젝트는 한전이 추진하는 에너지밸리 이전 기업들을 포함한 중소·대기업과의 기술협력이 포함돼 있으며, 이들과 더불어 해외시장 공동 진출을 추진하는 첫 성과라는데 큰 의미가 있다.

아울러, 한전과 PowerStream社는 향후 에너지밸리 이전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및 사업 참여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한편, 이번 MOA 체결을 위해 방한한 Brian Bentz 등 PowerStream社의 경영진은 한전이 전남 신안군에서 운전 중인 EMS 기반 MG 실증 사이트를 둘러보고 한전이 보유한 기술에 대해 신뢰감을 표시하는 등 지대한 관심을 표명했다.

앞으로도 한전은 MG 기술을 지속적으로 확대 적용시킬 예정이며, 협력기업들과 공동으로 해외 MG 시장 진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진성 기자 weekendk@kidd.co.kr

안녕하세요~산업1부 김진성 기자입니다. 스마트공장을 포함한 우리나라 제조업 혁신 3.0을 관심깊게 살펴보고 있으며, 그 외 각종 기계분야와 전시회 산업 등에도 한 번씩 곁눈질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0 / 1000

산소통 트위터 산소통 facebook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 발행일자 : 2007년 7월 2일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에 의거하여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