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행복도시 태양광발전시설 전력생산 눈길

하루33,000kwh 친환경 전기 생산

행복도시 태양광발전시설 전력생산 눈길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시설이 자전거이용객에게 눈, 비 등 그늘막 편익제공과 하루 12,000kWh 전기를 생산, 연 9억 원의 전기 판매수입 발생



[산업일보]
무더위 속 전력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행복도시에서 생산하는 태양광발전시설의 전력생산이 눈길을 끌고 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충재)은 지난 해 준공된 행복도시~대전유성간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시설등 3곳에서 하루3만 3000kWh의 친환경 전기를 생산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같은 수치는 하루최대 3300가구 (가구당10kWh/일), 년 3. 6MWh/년)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특히 올해는 국가적으로 전력수급이 부족한 시점에서 지난 해 6월 1차로 준공된 행복도시 태양광발전시설이 5월말 현재까지 약 5660MWh의 전기를 생산했다.

이산화탕소 3400톤의 온실가스 감축효과와 함께 시행기관인 한국서부발전주식회사는 연간 25억원의 전기 판매수익도 얻고 있다.

최원규 행복청 기반시설국장은 행복도시내 세종호수공원 주차장과 자전거도로, 1번국도 방음터널위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세계최초로 기획, 추진했다면서 앞으로도 친환경 녹색도시로서의 위상이 더욱 제고될것이라고 말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