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기업 10개사 중국전시회 참가

기사입력 2013-06-14 00:07:2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산업일보]
경기도가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중국 흑룡강성 하얼빈 국제회의전람스포츠센터에서 개최되는 ‘제24회 중국하얼빈국제무역상담회’에 참가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경기도를 대표하는 유망 여성기업 10개사가 참가해 생활용품, 주방용품 등 다양한 소비제품을 앞세워 중국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경기도는 최근 중국이 수출주도에서 내수주도로 성장전략을 전환하면서 민간소비시장이 성장세에 있고, 한류 붐으로 한국제품의 호감도가 높아 이번 전시회 참가기업의 성공을 기대하고 있다. 도는 이번 참가업체에 ▲공동관 부스 ▲통역(업체당 1인) ▲현지차량 등을 지원했다.

경기도 김현수 교류통상과장은 “이번 전시회 참가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해외 수출시장개척을 위해 힘쓰는 여성기업에게 중국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도내 생활소비재 분야 여성기업 10개사를 선별, 미국(LA, 뉴욕)에 통상촉진단을 파견해 81건 3074만 달러 상당의 상담 성과를 거뒀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